검색어 입력폼

[일반화학]화학을 공부해야하는 의미

저작시기 2006.05 |등록일 2006.05.21 | 최종수정일 2019.01.28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3페이지 | 가격 3,000원

소개글

화학에 대해 공부하기에 앞서
화학을 왜 공부해야 하는가? 에 대한 물음의 해답을 발견할수 있을것이다.
본 레포트는 화학에 대한 공부를 하는 학생에게 이해시키고자
서두적인 의미의 자료임을 알려드립니다.
또한 마지막 페이지에 화학관련 유용한 사이트를 적어 두어 화학에 대해 친근함을 느낄수 있게 마련하였습니다.!

목차

1. 화학의 역사적 기원
2. 화학의 분야들
3. 화학을 공부하면 무엇을 할 수 있을까?
4. 물질의 분류
5. 물질의 상태와 에너지
6. 기본적인 개념과 용어들
7. 숫자의 처리와 단위

본문내용

1. 화학의 역사적 기원
화학은 물질과 그 변화를 다루는 학문이라고 할 수 있다. 우리를 둘러싸고 있는 환경과 우리의 몸은 화학물질로 구성되어 있으며 끊임없이 일어나는 화학반응에 의해 유지되고 있기 때문에 우리 자신과 주위의 모든 것이 다 화학의 대상이 된다. 따라서 화학을 이용하는 활동은 인류의 탄생과 더불어 시작되었다고 할 수 있으며 불의 사용과 금속의 제련과 같은 기술은 고대 인류의 생활과 문화에 가장 큰 영향을 미쳤던 화학적인 활동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이러한 기술적인 발달 외에 그리스 철학자들의 만물의 근원에 대한 철학적인 사고활동 역시 화학의 뿌리를 이룬다. 예를 들어 데모크리토스 (Demokritos, BC460-370경)는 흙, 공기, 물 ,불을 구성하는 네 가지 원자(atom)의 존재를 제안함으로써 원자론의 뿌리를 제공하였다.

그러나 실험적 형태의 화학은 연금술(alchemy)로부터 시작되었다. 헬레니즘 문화의 중심지였던 알렉산드리아로 세계의 많은 학자와 사상가들이 모여들면서 그리스 철학과 동방의 신비주의 그리고 이집트의 기술이 결합되어 연금술로 발전하였다. 물론 돌을 금으로 바꾼다는 것은 그야말로 허황된 꿈이었지만 연금술사들은 그 과정에서 화학적 변화를 일으키는 다양한 방법들을 발견했고, 많은 화학 기구들을 고안하였다.

화학은 모든 물질을 대상으로 하기 때문에 그 범위가 매우 넓고 다른 자연과학 및 응용과학 분야들과 밀접한 관계를 가지고 있다 (그림 1.1). 화학의 분야를 크게 나눈다면 대상이 되는 물질에 따라 유기화학, 무기화학, 생화학으로 나눌 수 있고 여기에 연구의 성격에 따라 물리화학과 분석화학이 추가된다. 유기화학은 탄소를 포함하는 화합물들을 다루는 분야이다. 생물체를 구성하는 가장 중요한 물질들이 탄소를 포함하고 있기 때문에 유기화학은 의학, 약학, 농수축산학, 식품학 등 여러 분야의 기초가 된다. 무기화학은 유기화합물이 아닌 물질 즉 탄소를 포함하지 않는 물질을 대상으로 한다. 최근에는 나노기술을 비롯한 신소재에 대한 연구로 관심을 끌고 있다. 생화학은 그 이름에서 알 수 있는 것처럼 생물체에 있는 물질들의 특성과 기능을 연구하고 또 생명현상을 화학적으로 설명하기 위해 연구하는 분야이다. 생화학은 화학의 한 분야로 취급되기도 하지만 화학과 생물과학의 중간에 위치하여 때로는 자연과학의 독립된 한 분야로 여겨지기도 한다. 생화학에 뿌리를 둔 생명공학은 첨단 분야로서 최근에 눈부신 발전을 거듭하고 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