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경영학]엘빈토플러의 권력이동

저작시기 2005.12 |등록일 2006.05.15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1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Ⅰ. 서론
권력이 모든 사람에게 개방된 사회체제에서는 권력을 부여하는 직책들을 하나같이 권력을 외적으로 사랑하는 사람들이 차지하고 있기가 보통이다. 권력에 대한 욕망이 강하지 못한 사람들은 사태의 발전, 즉 사회적 발전을 변화시킬 확률이 적다. 사회적 변화를 발생시키는 사람들이란 그런 변화를 일으키려는 욕구가 강한 사람들이다. 권력을 탐하다 몰락한 정치인 이야기가 신문 1면을 장식할 때면 으레 사람들은 그들의 욕심을 꾸짖고 권력의 무상함을 논한다. 그러나 권력은 정치인 손아귀에만 놓여있는 게 아니다. 권력은 일상 생활 곳곳에 침투해 있고, 그것을 쟁취하고자 하는 의지와 욕망은 누구에게나 있다. 영국의 철학자이자 사회사상가인 버트런드 러셀은 권력에 대한 인간의 욕망이야말로 사회를 움직인 원동력이라고 말한다. 따라서 권력욕은 변화의 원인으로서 중요성을 지니는 사람들의 특성이라 볼 수 있다.엘빈 토플러가 말하는 「권력이동」은 변화에 초점을 맞춰 사회가 에기치 않은 새로운 모습으로 변모할 때 어떠한 사태가 발생하는지 붐석들을 통하여 과거의 권력체제를 대신한 새로운 권력체제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산업 문명이 세계의 지배를 상실하고 새로운 세력이 급부상하는 권력투쟁을 다루고 있다.

목차

Ⅰ.서론

Ⅱ.이데올로기의 변화-폭력에서 지식으로

Ⅲ. 정보화 시대-"권력이동"(Power Shift)

Ⅳ. 정보화의 사회적 의미-비판적 접근

Ⅴ. 21세기 권력이동 전망

본문내용

Ⅰ. 서론
권력이 모든 사람에게 개방된 사회체제에서는 권력을 부여하는 직책들을 하나같이 권력을 외적으로 사랑하는 사람들이 차지하고 있기가 보통이다. 권력에 대한 욕망이 강하지 못한 사람들은 사태의 발전, 즉 사회적 발전을 변화시킬 확률이 적다. 사회적 변화를 발생시키는 사람들이란 그런 변화를 일으키려는 욕구가 강한 사람들이다. 권력을 탐하다 몰락한 정치인 이야기가 신문 1면을 장식할 때면 으레 사람들은 그들의 욕심을 꾸짖고 권력의 무상함을 논한다. 그러나 권력은 정치인 손아귀에만 놓여있는 게 아니다. 권력은 일상 생활 곳곳에 침투해 있고, 그것을 쟁취하고자 하는 의지와 욕망은 누구에게나 있다. 영국의 철학자이자 사회사상가인 버트런드 러셀은 권력에 대한 인간의 욕망이야말로 사회를 움직인 원동력이라고 말한다. 따라서 권력욕은 변화의 원인으로서 중요성을 지니는 사람들의 특성이라 볼 수 있다.엘빈 토플러가 말하는 「권력이동」은 변화에 초점을 맞춰 사회가 에기치 않은 새로운 모습으로 변모할 때 어떠한 사태가 발생하는지 붐석들을 통하여 과거의 권력체제를 대신한 새로운 권력체제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산업 문명이 세계의 지배를 상실하고 새로운 세력이 급부상하는 권력투쟁을 다루고 있다.

Ⅱ.정보화 사회- 베일속의 폐해

정보.통신 기술이 전염병처럼 번지고 있다. 많은 정보화사회학자들, 미래정치학자들은 인터넷이 21세기 사람들의 보편적인 생활터전이 될 것이라고 예측하고 있다. 이들은 피씨통신과 인터넷 등 전자매체는 공공의 긍정적인 변화를 이끌어 내는 `혁명의 기술`이며, 인류를 보편적으로 구원할 수 있는 기술로 확신하고 있다. 정보통신기술이 지배하는 사회에 대한 우리의 관심은 특별하다. 그래서 토플러를 불러 물어보고, 하버마스를 불러 정보화사회의 의미를 물어보는 것이다.
정보화사회의 의미에 대한 질문에 답하여 하버마스는 다음과 같이 답하였다:
"최근의 정보기술 혁신에 직접 관련된 정치문제를 보면 새로운 미디어는 정보의 지구적 소통을 촉진할 뿐 아니라, 동시에 새로운 종류의 파편화를 가져온다. 공론의 장을 위해 사람들이 서로 다른 곳에서라도 유사한 적합성을 갖는 주체에 관하여 동시에 말할 수 있는 의사소통 구조가 있어야 한다. 그런데 TV나 전화, 인터네트의 확산은 모든 것을 분산시킨다. 그 결과 지구적 의사소통의 공동체가 서로 서로 고립된 채 어지럽게 확대되는 경향을 띄게 된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