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문화인류학]야노마모를 읽고

저작시기 2006.05 |등록일 2006.05.13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1,200원

소개글

문화인류학적 관점에서 쓰여진 `야노마모`라는 민족지를 바탕으로 그외 두권의 민족지와 비교분석하면서 민족지가 무엇인가에 대한 해답을 찾는다

목차

들어가며
민족지 내용 요약
민족지란 무엇인가

본문내용

들어가며
‘민족지가 무엇인가?’라는 질문에 대한 대답을 찾는 가장 좋은 방법은 물론 다양한 민족지들(혹은 민족지라고 일컬어지는 책들)을 읽어 보는 것이다. 하지만 당연히 모든 민족지를 읽어볼 수는 없었기 때문에 나는 많은 책들 가운데 몇 권을 선택해야만 했다. 그렇게 해서 선택하게 된 책들은 ‘네이븐’(그레고리 베이트슨 著), ‘남자도 여자도 아닌 히즈라’(세레나 난다 著), 야노마모(나폴레옹 샤뇽 著)였다. 나는 세권의 민족지를 읽으면서 공통점과 차이점이 무엇인지를 찾으려고 애썻다. 공통점을 통해 ‘과연 민족지의 본질은 무엇인가?’라는 질문에 대한 해답을 찾고 차이점을 통해 인류학자들의 다양한 연구 관점과 조사방법을 이해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를 가지고 있었기 때문이다.
세 권의 책 중 내가 가장 주목했던 것은 나폴레옹 샤뇽이 남아메리카 아마존 일대의 원시부족 중 하나에 관한 연구를 담은 ‘야노마모(Yanomamӧ)`였는데 이 책은 다른 두 책에 비해 가장 근래에 써졌으며 가장 긴 현지조사 끝에 만들어졌고 야노마모족의 과거와 현재뿐만 아니라 미래에 대한 우려까지 일정 정도 제시되어 있었다. 먼저 그 내용을 간단히 요약해 보겠다.

참고 자료

야노마모 - 나폴레옹 샤뇽
남자도 여자도 아닌 히즈라 - 세레나 란다
네이븐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