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음주]건강과 음주

저작시기 2006.05 |등록일 2006.05.12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0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좋은 정보가 되었으면 합니다.

목차

술과 건강
알콜 중독자의 초기증상
과도한 음주
알콜지수

본문내용

술은 기원전 500년경 메소포타미아 지방에서 시작된 기록으로 볼 때 아마도 인류 역사와 함께 있었던 것으로 생각됩니다. 적당한 음주로 장수와 삶의 의무와 여유를 누리는 사람도 있지만 술로 인해 건강을 해치거나 더 이상의 삶을 누릴 수 없는 불쌍한 지경에 빠지는 사람도 있습니다. 술은 마약과 같은 강한 습관성은 없지만 일단 중독되면 술 없이는 정상적인 생활을 할 수 없는 경우가 되며, 지나친 음주는 생체 조직에 독성이 되어 생명을 빼앗을 경우도 있습니다.
본 과에서는 음주가 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고 바람직한 음주법, 금주법 그리고 본인의 음주정도를 측정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1. 술과 건강

1) 알코올의 작용과 분해
술의 주성분인 알코올은 중추 신경계를 마비시켜 흥분시키고 이 작용은 대뇌의 부신피질에서부터 대뇌, 간뇌, 중뇌, 연수, 척수의 순으로 파급된다.
음주 초기에는 이 마비작용이 쾌감을 주기도 하지만, 음주량이 증가되면 실조증과 같은 현상이 나타나고 알코올의 혈중 농도가 0.5% 이상이 되면 호흡이 마비되어 사망에 이르게 된다. 술을 아무리 마셔도 얼굴 색이 변하지 않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조금만 마셔도 온몸이 붉어지는 사람도 있다. 얼굴 색이 변하지 않는 사람은 술에 강한 것 같지만, 간에서의 알코올 해독 능력은 모든 사람이 비슷하다. 다만 술이 간에서 분해되면 아세트알데히드라는 독성물질로 변하는데 이 아세트알데히드에 예민하게 작용하는 사람은 술을 조금만 마셔도 얼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