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B

[경영학]한중일 조선업 현황과 과제

저작시기 2006.05 |등록일 2006.05.10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5페이지 | 가격 4,000원

소개글

2006년 4월 영국 클락슨사에 의하면 한국 조선업이 세계 1위 부터 7위까지를 휩쓸었다.또 일본 중국이 그 다음을 차지하며 한중일 삼국의 조선업이 가지는 중요성은 더욱 높아져 가고 있다.
이 시점에서 한중일 조선업의 특징을 살펴보고 한국 조선업이 1위를 고수하기 위한 전략을 소개한다.

목차

Ⅰ. 한국 조선업의 현황

1.현황
2.성과

Ⅱ. 아시아 주요 3국의 조선업 현황

1.한국과일본의 대표기업
2.중국의 부상
3.한・일 경쟁력 비교

Ⅲ. 향후 조선업 환경의 변화 예측

1.선박 건조수요 전망
2.건조 능력의 변화
3.건조 기술의 변화

Ⅳ. 향후 주요국가의 전략 비교

1.일본
2.EU
3.중국
4.한국의 경쟁력과 전망

Ⅴ. 한국 조선업의 당면 과제
□연구ㆍ개발(R&D) 투자 저조
□고부가가치선의 개발 미흡
□업체간 협력 부족
□새로운 도전 중국의 야심
□통상압력 심화
□인력의 고령화와 고임금화
□수요 및 원료 등의 해외의존도 심화

Ⅵ. 결론
□한국 조선업의 SWOT 분석
□세계 1위 수성을 위한 전략

본문내용

한국이 수주잔량을 기준으로 평가한 세계 조선소 순위에서 사상 최초로 1위부터 7위까지 독식해 명실공히 세계 최강으로 인정받았다. 4월 10일 조선.해운 시황 전문분석 기관인 영국의 클락슨(Clarkson)에 따르면 올해 2월말까지 각국 조선소 수주잔량은 현대중공업이 1천82만CGT로 여유있게 세계 1위를 질주했다.
또 대우조선해양과 삼성중공업이 각각 782만CGT와 744만CGT로 2,3위를 기록한 가운데 현대중공업그룹 계열사인 현대미포조선(393만CGT)과 현대삼호중공업(327만CGT)도 4,5위에 포진해 세계 5강 대열을 형성했다.
주목할 점은 그동안 부동의 6위 자리를 지켰던 ’일본의 자존심’ 미쓰비시중공업이 수주잔량 209만CGT로 주춤거린 사이 STX조선(213만CGT)과 한진중공업(210만CGT)이 6위와 7위를 기록하며 처음으로 앞지르기에 성공했다는 것이다. STX조선과 한진중공업은 지난 1월 수주잔량이 각각 210만CGT로 세계 7위권을 형성하며 미쓰비시중공업(223만CGT.6위)에 근소한 차이로 뒤졌지만 2월 들어 공격적인 수주에 나서 감격적인 뒤집기에 성공했다. STX조선은 지난 2월 러시아의 프리모스크사로부터 5만1천DWT급 중형 PC선(석유화학제품운반선) 5척을 2억7천만달러에 계약하는 수주 대박 행진을 벌였으며, 한진중공업 또한 중형급 컨테이너선 수주를 통해 빅7에 진입할 수 있었다.
특히 올해 2월말까지 전세계 전체 수주잔량이 1억734만CGT라는 점을 감안하면 한국 7개 업체가 무려 세계 시장의 35%나 점유한 셈이다.
더구나 현대중공업, 대우조선, 삼성중공업 등 빅3는 초대형 유조선(VLCC), LNG선(액화천연가스운반선), 초대형 컨테이너선 등 고부가가치선박 수주를 독식하고 있으며 현대미포조선, 현대삼호중공업, STX조선, 한진중공업은 중형 PC선, 컨테이너선 등 다양한 선박을 건조해 모든 분야에서 한국이 우위를 보이고 있다.
조선공업협회 관계자는 “한국이 조선소 순위에서 7위까지 독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인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한국업체가 1위부터 7위까지 전 세계 시장을 석권하고 있는 분야는 조선업 외에 어떤 것도 없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삼성전자가 세계시장에서 글로벌 기업들과 힘들게 싸우고 있지만 한국 조선업계는 쇼트트랙 대표팀처럼 한 수위 기량으로 세계시장을 주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참고 자료

삼성경제연구소[심포지움/세미나] 조선산업 (2001.05.01 최봉)
삼성경제연구소 한국주력산업의 21세기 발전 전략 (1999)
산업자원부 [www.mocie.go.kr
] 정보공개-산업통계정보 (2005)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