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B

[결혼과 가족]국제결혼의 증가와 혼혈인 증가

저작시기 2005.04 |등록일 2006.05.04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1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사회가 발전하고 복잡해 짐에 따라 사람들의 의식구조가 많이 달라지기 시작하였다. 즉, 세계화의 흐름 속에 사람들의 생활에 개방적인 사고방식이 자리 잡게 된 것이다.
그리고 정부의 해외여행자유화와 외국여행객 유치 정책으로 인해 국내인들의 해외여행의 기회가 증대되었고 외국인의 국내여행이 많아 지게 되었다.
자연적으로 내국인들은 외국인과의 만남이 자연스럽게 되었고 따라서 과거 외국인에 대해서 가지고 있던 선입견은 사라지게 되었고 친숙함이 자리 잡게 되었다.
이런 시대적인 흐름속에 한국에는 국제결혼의 수가 상대적으로 증가 하는 추세이다. 하지만 이런 국제 결혼의 수는 증가하였지만 그에 따른 각종 사기 사건들이 많이 발생하였고 또한 한국내의 혼혈인에 대한 차별도 사회의 큰 문제로 이슈화 되고 있다.
이런 사회적인 흐름에 부응하여 나는 국제결혼의 증가와 혼혈인에 대한 차별에 대해서 좀 더 자세히 알아보고자 한다.

목차

♦ 주제선정배경
♦ 레포트 방법

♦ 관련 기사
1. 국제결혼의 증가 기사
❶ 100쌍중 13쌍 국제결혼
❷ 국제결혼 급증, 부작용 막는 시스템 시급

2.국제결혼의 문제점 기사
❶ 한국男-동남아女 국제결혼 엉터리 중매 기승
❷ "내 아내가 에이즈에..." 아찔한 국제결혼
❸ 국제 결혼 자녀…교육 애탄다!

3. 혼혈인에 대한 차별 기사
❶ `혼혈인 과제` 남기고 떠난 하인스 워드
❷ 단일민족

♦ 해결방안
1. 혼혈인취업기회늘리고편견없애기교육도필요
2. “多인종 사회 대비 통합기구 마련 시급”
3. 결혼 이민자 뿌리내리기 ‘생활 한국어’ 교육부터
♦ 결론

♦ 참고자료

본문내용

우리나라도 결혼이민을 통한 다문화가족이 매년 급증하고 있다. 2005년에는 국제결혼이 4만 3121건으로 전체 혼인건수의 13.6%나 차지했고, 특히 농촌의 경우 지난해 무려 35.7%가 국제결혼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처럼 한국에 온 결혼이민자들이 늘고 있지만, 이들 대부분은 한국말이나 문화에 대해 아무런 이해 없이 혼인 생활을 시작한다.
자녀를 낳고 한국에 살기 위해 온 이들이 제대로 정착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우리말을 사용하고 글을 이해하는 능력이 필요하다. 말과 글이 안 되면 가족생활도, 문화 적응도, 제대로 된 사회생활도 어렵다. 체계적인 언어교육이 필수적임은 재론의 여지가 없다.


결혼이민자 언어교육 아직 걸음마 단계

그러나 아쉽게도 우리 사회는 이들을 받아들일 준비를 하지 못했다. ‘눈치’와 ‘손짓’으로 시작된 이들의 한국생활이 순탄키는 어려웠다. 일부는 아쉬운 대로 사전이나 얄팍한 여행자용 소책자를 가지고 더듬더듬 한국말을 학습했다.
2005년에 들어와서야 여성가족부가 초급 한글교재를 개발하고 한글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최근 문화관광부도 이들에게 한국어교육을 시작했다. 그러나 전국 각지에 흩어져 있는 다양한 국가 출신의 결혼이민자를 대상으로 생각하면 여전히 시범사업 수준에 머물러 있다.
걸음마 단계의 한국어 교육을 체계화하기 위해 교재개발과 교육프로그램에 대한 논의가 진행 중이다. 이러한 과정에서 제기된 몇 가지 문제를 짚어볼 필요가 있다.
우선 전문가 의견 중에는 기존 한국어교재가 언어학적 측면이 도외시된 채 생존을 위해 필요한 어휘만 강조하고 있다는 비판이 있다.
언어학적 측면이 도외시 됐다면 분명 문제가 있지만, 결혼이민자들은 장기간 많은 시간을 투입해 깊이 있게 한국어를 배울 수 있는 처지가 아니고 초보적인 언어학습과 함께 매일 매일의 가족생활을 영위해 나가야 하는 사람들이라는 점을 강조하고 싶다.
따라서 문법적 지식(언어능력)보다는 의사소통능력이 요구되고, 단순한 언어교육이 아닌 언어와 생활문화가 학습될 수 있는 통합적 교육이 필요하다.
예컨대 이들이 필요로 한 어휘들 중에는 무엇보다 가사일, 특히 음식과 관련된 단어들이 많다. 일상생활에서의 직접적 욕구와 관련된 어휘를 우선 가르쳐야 한다는 얘기다.
또한 현장에서 한국어교육을 담당하는 활동가들은 이들 단어를 가르칠 때 냉장고 사용법에 대한 교육이 함께 진행될 수 있도록 교재가 만들어졌으면 좋겠다고 제안한다.

참고 자료

▍한국경제2006년 4월4일자 신문
▍네이버 뉴스
http://news.naver.com/news/read.php?mode=LSD&office_id=081&article_id=0000083979§ion_id=101&menu_id=101
http://news.naver.com/news/read.php?mode=LSD&office_id=089&article_id=0000066189§ion_id=102&menu_id=102
http://news.naver.com/news/read.php?mode=LSD&office_id=143&article_id=0000022788§ion_id=102&menu_id=102
http://news.naver.com/news/read.php?mode=LSD&office_id=213&article_id=0000000160§ion_id=102&menu_id=102
http://news.naver.com/news/read.php?mode=LSD&office_id=130&article_id=0000005742§ion_id=107&menu_id=107
http://news.naver.com/news/read.php?mode=LSD&office_id=025&article_id=0000603726§ion_id=102&menu_id=102
http://news.naver.com/news/read.php?mode=LSD&office_id=021&article_id=0000145902§ion_id=102&menu_id=102
http://news.naver.com/news/read.php?mode=LSD&office_id=179&article_id=0000000013§ion_id=123&menu_id=123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