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정신간호학]정신과 약물치료

저작시기 2005.11 |등록일 2006.05.01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8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

목차

약물 치료
또 다른 정신학적 약물

본문내용

지난 50년 동안, 약물 치료의 출현은 정신과 치료의 다른 어떤 독자적 발달보다도 더 변하였다. 급성 정신병자는 억제대나 수분치료, 전기경련치료 없이 기능할 수 있었다. 그들은 잠기지 않은 문을 가질 수 있었고 움직임도 자유로울 수 있었다. 그러나 약물 중독과 약물의존의 문제는 약물 치료의 폐쇄적 감시를 유발시켰다. 신생 국가에서 세트된 약물 의존성과 같은 예가 관심이 되어진다.

정신과 간호사는 환자의 약물치료를 세우고 유지시켜야할 책임이 있다. 간호사는 그녀가 투여하는 약의 기대되는 작용과 부작용에 대해 알 필요가 있다. 간호사는 부작용을 피하는 적절한 약의 용량을 알 필요가 있다. 일단 특정한 약이 처방되면 간호사는 ;
1. 약을 투여한다.
2. 효과를 관찰한다.
3. 효과를 평가한다.
4. 작용과 부작용을 기록한다.

약을 주는 사람의 태도는 약의 효과에 영향을 미친다. 누구나 의식적으로 또는 다른 방법으로 그 약이 효과가 있다고 기대하게 하거나 그 약을 투여하는 시간이 정말로 낭비임을 생각하도록 확신시킬 수 있다. 특히 정신과에서 간호사는 약에 대해 효과적인 태도를 가지고 그녀의 태도가 환자에게 무엇을 말하는지 인식할 필요가 있다. 간호사는 다른 환자나 다른 상황에서 여러 가지 기술을 사용하고 행동과 몸짓 언어를 이해할 필요가 있으며 어떤 환자가 약물을 투여하는 대신에 감춰놓지 않도록 해야만 한다.

정신과 약물은 특정한 목적과 반응을 가진 특별한 약물 집단이다. 환자의 진단보다 그의 증상이 약이 효과적일 것임을 결정한다. 정신과 의사의 개개인 선호도 또한 특정한 약의 선택에 영향을 준다.

정신과 약물은 정온제와 비정온제로 나뉘어진다. 정온제는 대정온제(항정신병약) 또는 소정온제(항불안제)로 분류된다. 비정온제는 항우울제로 분류된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