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이벤트론]<청도소싸움>의 현재와 미래

저작시기 2006.04 |등록일 2006.04.27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9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청도소싸움 축제의 현황과 문제점을 분석하고 앞으로 나아갈 방향에 대해 모색해보았습니다.

목차

과제수행 계획서
▶ 젊은 피를 수혈하라!
① 전국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청도 즐거운 笑 축제”홍보하기 & 홍보채널 확대
② 즐거운 주말여행 프로그램 만들기
③ 다양한 이벤트 진행
▶ 기반시설 확충
▶ 축제개최시기의 조정
▶ 웃으면 손님이 와요!
이미 알고 있는 사실
더 알아야 할 사실
1. 개최지역의 특성 및 발전방향‧비젼
2. 개최시기는 언제인가?
3. 지역 특산품 판매장․전시관․체험관에서는 어떠한 행사가 이루어지고 있는가?
4. 한국의 10대 축제는 무엇인가?
5. 소싸움 축제 추진위원회는 현재 어떻게 구성되어 있고,
구체적으로 무슨 일을 하는가?
6. 정상적인 축제의 집행방식은 어떠한가?
7. 이 축제를 담당한 기획사와 계약방식은 어떠했는가?
8. 조례 제정을 통한 효과는 무엇인가?
9. 감사원의 감사방식이 과연 합리적이었을까?
10. 예산의 운영방법은 어떻게 되는가?

본문내용

1. 개최지역의 특성 및 발전방향‧비젼

⇒ 청도군은 경북의 최남단에 위치한 전원 농촌지역이다. 1960년 114,525명이었던 인구는 2004년 48,043명으로 급감했고, 이 중 65세 이상의 고령자가 11,149명으로 전체인구의 30%에 육박한다. 주민의 대부분은 농업에 종사하고 있으며, 지역내에 위치한 52개의 중소기업체 중 농산품가공 등 식품관련 업체가 16곳으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한다. 특산물로는 복숭아, 반시(씨없는 홍시로 생긴 모양이 납작하여 반시라 부른다), 미나리, 딸기, 대추 등이 있는데, 아이스홍시와 과육퓨레, 감 카스테라를 개발하는 등 웰빙을 겨냥한 가공식품 개발도 활기를 띄고있다. 또한 1999년 중국내 주요 농업생산도시 중 하나인 흑룡강성 눈강현과 자매결연을 맺어 그곳에서 생산되는 농축산물의 가공을 지원함으로써 부족한 자원을 보충하고 상호발전을 도모하는 등 지구촌시대 지역경쟁력 향상에도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문화관광분야에 있어서는 기존의 민속투우대회를 청도소싸움축제로, 2003년에는 청도국제소싸움대회로 승격시켜 집중육성하고 있으며, 2006년에는 특별회계 234억 중 10%에 달하는 27억원을 청도상설소싸움장 조성에 투자할 예정에 있다.

<청도군의 군기>


청도군의 군기를 봐도 알 수 있듯 소싸움대회는 청도지역 사람들에게 있어 상당히 중요한 의미를 가진다. 영남지방은 전통적으로 우리나라 소싸움의 본고장이고, 전국 싸움소의 1000여 마리 가운데 그 절반이 청도에 있으며, 일제강점기, 우리 겨레의 뭉침을 두려워했던 일제가 소싸움놀이를 폐지시켰을 때도 이곳 청도 사람들만은 그 명맥을 유지시켜 왔다고 한다.



문화관광분야에 있어서는 기존의 민속투우대회를 청도소싸움축제로, 2003년에는 청도국제소싸움대회로 승격시켜 집중육성하고 있으며, 2006년에는 특별회계 234억 중 10%에 달하는 27억원을 청도상설소싸움장 조성에 투자할 예정에 있다.

참고 자료

『관광이벤트』정두진 외 공저, 학문사
『지방 행정론』김택 외 공저, 한국학술정보(주)
『이것이 행정법이다.』조정환 외 공저, 고시연구원
『(신월)행정법』 홍성운 편저, 새롬
『축제로의 여행』백남천 편저, 성하출판
『문화이벤트와 지역관광개발 발전방향』한국관광개발학회 학술세미나 발표논문집(2002)
『청도소싸움대회』홈페이지1 http://www.xn--hq1bj5xh5aw0hv6i.kr/
『청도소싸움대회』홈페이지2 http://bullfighting.cheongdo.go.kr/index.asp
『청도군청』홈페이지 http://www.cheongdo.go.kr/open_content/
『청도군 문화관광』홈페이지 http://tour.cheongdo.go.kr/
『문화관광부』홈페이지 http://www.mct.go.kr/index.jsp
『한국관광공사』홈페이지http://www.knto.or.kr/
『감사원』홈페이지 http://www.bai.go.kr/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