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역사]양반의 성립과정

저작시기 2006.03 |등록일 2006.04.27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0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고려시대 신흥사대부에서 조선의 양반이 성립되기까지의
과정과 배경 등 그

목차

1.서론
1)양반의 개념
2)연구사 동향

2.조선 건국세력 신흥사대부
1)신흥사대부란?
2)신흥사대부의 등장배경
3)신흥사대부의 사상적 배경
4)조선 건국세력으로서의 신흥 사대부

3.조선시대 양반
1)양반의 성립과정
2)신분개념의 확대

4.결론

본문내용

Ⅰ.서론
⑴양반의 개념
양반이라는 단어의 본래 의미는 조정에서 의식(儀式)등이 치러질 때 그곳에 참석하는 현직 관료들을 총칭하는 것이었다. 고려․조선 시대에 걸쳐 국왕은 중국 역대 왕조의 황제를 모방하여 의식등에서 국왕을 향해 동쪽에 문관이, 서쪽에 무관이 늘어서는 것이 관례였는데 양반은 즉, 문관들이 늘어서는 동반과 무관들이 늘어서는 서반의 총칭에서 비롯된 것이다.
일반적으로 양반(兩班)이란 용어는 두 가지 개념으로 정리할 수 있다. 하나는 관직제도상 문반(文班,東班)과 무반(武班, 西班)을 지칭하는 개념이고, 다른 하나는 고려․조선시대의 지배신분층을 지칭하는 개념이다. 첫 번째 개념인 관직제도상의 양반개념은 이미 관료체제가 정착되기 시작한 고려 초기에서부터 사용되어 왔다. 고려는 혈통만을 중시하던 신라의 골품제를 타파하고 보다 광범한 재지호족군(在地豪族群)을 국가 관료로 등용하는 집권적 양반관료 체제를 확립하고자 했다. 그러나 건국초기부터 완벽한 양반관료제를 수립하기란 어려웠고, 그리하여 관제의 기초가 되는 고려 초기의 관계(官階)에 있어서도 문․무의 구별이 없었던 신라의 관계를 그대로 답습하고 있었다. 허나 조선 초기 태조1년(1392)에 이르러 새로운 문ㆍ무산계가 제정ㆍ실시됨에 따라 명실상부한 문ㆍ무양반체제가 갖추어지게 되었다. 태조1년에 제정된 문ㆍ무산계는 약간의 수정을 거쳐 [경국대전(經國大典)]이법문화 되어 조선조 양반체제의 제도적 기반이 되는 문ㆍ무산계는 확정되었고 관직제도상의 문ㆍ무반이라는 양반개념도 확고한 제도적 근거를 갖게 되었다. 그 후 조선사회에서는 양반관료 체제가 정비되어 감에 따라, 관직제도상의 의미에서 확장되어 ‘양반(관료)이 될 수 있는 신분’이라는 개념으로도 사용되는 것이다.
양반은 사대부, 사족(士族), 사류(士類), 사림(士林)이라 불리기도 했는데 사대부란 본래 문관 4품 이상을 ‘대부(大夫)’, 문관 5품 이하를 ‘사(士)’라고 한데서 나온 용어이다. 사족은 사대부가 될 수 있는 족속이라는 뜻이며, 고려․조선 초기에는 양반이라는 용어 못지않게 사족이라는 용어가 많이 쓰였다. 양반이라는 용어가 관직제도상의 문․무반 이라는 의미와 지배신분층이라는 의미를 동시에 지니고 있어 혼동되기 쉬웠던 반면 사족은 양반신분층을 지칭하는 일반적인 용어로 쓰일 수 있기 때문이었을 것이다.

참고 자료

미야지마 히로시.1996, 노영구 옮김. 1996. 역사적 실체를 찾아서 -양반-
http://my.netian.com/~bangjam/work/lecture/text/korea/18.htm 발췌
이형우, 2002 ,「고려말의 새로운 정치세력, 신진사류에 대한 재평가」《내일을 여는 역사》
金光哲, 1996,「한국사-고려 후기의 정치와 경제」《한국사》
박흥갑, 양반나라 조선나라. 가람기획
이덕일, 2003, 살아있는 한국사. 휴머니스트
이성무, 1999. 조선의 사회와 사상, 일조각
이영아 가람기획. 신분으로 읽는 조선사람 이야기 -조선시대 조선사람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