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생명윤리]생명윤리의 인식전환

저작시기 2006.03 | 등록일 2006.03.22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9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현대사회와 윤리와 관련된 레포트입니다.
최근의 주요 이슈에 대한 윤리의 변화를 긍정적인 측면에서 관찰하였습니다.

목차

Ⅰ. 서론

Ⅱ. 본론
1. 낡은 윤리 체계
(1) 생명의 신성성에 대한 성경적 견해
(2) 존엄성에 대한 헌법적 견해
2. 새로운 윤리 체계
(1) 의료 윤리의 변화
(2) 신체 자기 결정권
3. 생명윤리문제
(1) 낙태문제
(2) 안락사 문제
(3) 뇌사와 장기이식

Ⅲ. 결론

본문내용

인간은 인간적 소질과 조건-자각, 애정, 동정, 사고, 기억 등의 인간미-을 구비한 존재가 됨으로써 비로소 가치를 지니고 신성시된다. 인간 생명을 존엄시하고 신성시하는 것은 인간은 단순한 세포의 생물학적 집단이나 기능하는 유기체 이상의 평가와 기대할 수 있는 생명체이기 때문인 것이다. 즉 타동물이나 생물에 비하여 인류에게 부여되는 지위를 뜻하는 인간은 특별한 개체에 대한 고려이다.
크리스도교에서의 인간은 하나님의 형상으로 창조된 영혼과 육신을 가진 존재로서 이성과 자유를 부여 받았기에 만물의 영장인 것이다. 철학자 칸트도 인간은 이성적 존재이기에 절대적 가치와 권리가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 인간은 양심에 의하여 선택할 수 있는 자유를 가지고 있고 선악을 판단할수 있는 이성을 가진 도덕적인 존재이며 우리 자신이 우리를 만들어낸 것이 아닌 피조물로 자연의 불변한 법칙에 지배를 받고 있다고 생각했다. 그러므로 인간은 누구나 존귀하며 평등하기에 노약자, 병고자와 태아까지도 존중하며 상부상조하는 사랑 속에서 인류는 발전하여 온 것이라고 한다
하지만 앞에서 말한 조건을 가지지 못한 인간 아닌 인간은 어떻게 규정을 내릴 수 있을까? 비가역적 뇌사상태에 있는 사람, 자궁속에 있는 태아 등 단순히 생물학적으로만 살아있다고 해서 그들을 인간으로 인정할 수 있을까? 1970년대에 들어와 현대사회에서 이러한 생명윤리에 대한 논의는 뜨거운 감자로 달아올라왔다. 즉 변화하는 사회현상에 기존의 윤리체계로는 적용할 수 없는 많은 난점들이 발생하게 된 것이다.
왜 우리는 무의식적으로 당연시하는 생명 신성성의 윤리를 버리고 삶의 질을 선택하지 않으면 안되는가? 인류사회가 추구하는 미래의 지평을 여는 기회가 새로운 윤리 체계안에서 이루어질 것인가? 아니면 이러한 삶의 질 윤리가 비극과 재난적 현실을 자초하는 행위가 될 것인가? 이에 대한 논의는 변화하는 생명윤리에 그 타당성을 살펴보고 앞으로 우리의 대응방안을 모색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클 것이다.
여기서는 기존의 낡은 체계로 대표되는 생명의 신성성 ․ 존엄성 사상과 새로운 체계로서의 현대의료 윤리 변화와 신체자기결정권을 알아보고 현재 이슈화되고 있는 낙태 및 안락사, 장기이식 문제에서 새로운 윤리체계가 삶의 질 판단으로서 어떠한 역할을 하고 있는지 그 변화과정을 살펴보고자 한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