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프랑스문학]발자크의 골짜기의 백합

저작시기 2005.11 | 등록일 2006.03.20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1,100원

소개글

이 레포트는 발자크와 그의 작품인 골짜기의 백합이라는 책의 자료와 감상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목차

<< 작가 소개 >>

ㅁ 작가 사진 및 이름
ㅁ 발자크의 삶과 작품들의 탄생
ㅁ 발자크의 문학 세계
ㅁ 발자크의 작품 경향

<< 작품 소개 >>

ㅁ 작품사진 및 작품명
ㅁ 책의 간단한 줄거리
ㅁ 책의 특성

<< 감상문 >>

ㅁ 서론
ㅁ 본론
ㅁ 결론

본문내용

ㅁ 작품사진 및 작품명

골짜기의 백합 [Le Lis dans la vallée] (1836년 발표)

ㅁ 책의 간단한 줄거리
1836년 간행. 소년시절에 어머니의 사랑을 모르고 지낸 불행한 펠릭스는, 사교계의 무도회에 처음으로 나갔다가 낯선 귀부인에게 매혹되어, 저도 모르게 키스를 한다. 잔뜩 화를 내며 자리를 떠난 그 부인의 모습이 머리에서 떠나지 않아 이리저리 헤매다가, 앙드르강(江)의 골짜기의 성관(城館)에서 그 여인(모르소프 부인)을 찾아낸다. 병적일 정도로 성격이 비뚤어진 남편 때문에 시달리던 부인은 펠릭스의 헌신적인 사랑에 마음이 끌리면서도 정조를 지키는데, 펠릭스가 다른 여성의 관능적인 유혹에 빠지자, 격심한 질투심으로 인하여 중병을 얻은 부인은 "당신에 대한 추억 속에 영원한 백합처럼 살고 싶었다"고 고백하고 죽는다.

ㅁ 책의 특성
이 작품은 발자크의 청년시절의 애인 베르니 부인을 모델로 한 소설로서, 자서전적 요소가 짙은 작품이며 영(靈)과 육(肉)의 대립으로 표현함으로써 그것을 형이상학적인 또는 신비주의적인 차원으로까
지 고양시켰다. 발자크는 카톨릭교의 합리적인 도덕과 루소풍의낭만적인 정열과의 충돌은 그것이 가련한 사람의 한없는 인간적인 고뇌였다는 의미에서 만인의 감동을 불러일으켰다.
이 작품의 무대도 작자가 좋아하는 풍경인데, 이루지 못하는 꿈을 그리는 30대 여인의 마음과, 청년의 감정이 정열적인 필치로 잘 표현되어 있으며 정신적으로 육체적으로 서로 갈등하는 두 대립이 청년과 연상의 부인과의 사랑을 한차원 더 높게 승화시켰기에 더욱 진한 감동을 불러일으킨다고 볼 수 있다. 또한 화려한 서경(敍景)과 섬세한 심리묘사에 의하여 여성의 숙명적인 우수와 꿈을 표현한 작품이다.

<< 감상문 >>

ㅁ 서론
<골짜기의 백합>은 자전적 요소가 짙은 작품으로, 펠릭스가 나탈리라는 여인에게 자신의 사랑과 심정을 편지글로 이야기 하는 형식의 글이다. 정신적·육체적 대립으로 갈등하는 청년과 연상의 부인과의 사랑을 신비주의적인 차원으로 승화시킴으로써 감동을 불러일으킨 작품이다. 이 작품은 작자의 청년시절의 애인 베르니 부인을 모델로 한 소설로서 자서전적 요소가 많고 소설의 무대도 작자가 좋아하는 풍경인데 이루지 못하는 꿈을 그리는 30대 여인의 마음과 청년의 감정이 정열적인 필치로 잘 묘사되어 있다.

ㅁ 본론
골짜기의 백합의 주인공인 펠릭스는 일마다 오해받기 일쑤이며 기대하는 것마다 무너져 내려 어린 시절부터 혼자의 세계에 빠져서 살아갈 수밖에 없었다. 어린 시절 부모의 사랑을 받지 못해 항상 우울했고, 자신의 세계 속에서만 살아 조숙해 버린 펠릭스는 성인이 되어서도 키가 작고 여위고 창백한 외모를 가진다. 펠릭스는 서재에 파묻혀 많은 책을 읽으면서 젊은 시절을 보내는 중에 앙굴렘 공의 뚜레느 방문 환영식에서 운명과도 같은 여인을 만나게 된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