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건축]우리나라 전통건축

저작시기 2005.10 | 등록일 2006.03.04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3페이지 | 가격 700원

소개글

우리나라 전통건축에 관하여 생각을 쓴 글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길을 가다보면 길에 보이는 건물들은 모두 하늘을 찌르려고 서있는 네모난 건물들이다. 다 뾰족거리고 날카롭다. 그리고 우리가 사는 집도 좁은 공간에 많은 사람들이 사려고 하다보니 효율적인 공간 구조를 외치면서 높다란 벌집에 사는 듯한 구조다. 아주 오랜 옛날과 많이 다른 건축은 서양문물의 유입으로 전통과의 적절한 조화 없이 서양식 건축이 우리 나라의 건축의 대부분을 차지하게 되었다. 이러한 상황에서 건축계에서는 전통과 현대 건축의 조화점을 찾고자한다. 이러한 모색을 비단 우리 나라 뿐만 아니라 동양권에서 전반적으로 일어나는 경향이다. 이러한 예로 서양건축사, 한국건축사 뿐만 아니라 동양건축사에 대한 연구와 교육이 되고 있다. 전통을 찾기 위해서 세계를 보고 있지만 전통과의 모색은 그리 쉬운 것이 아니었다.
단순히 겉모습만 따라 한다는 것으로 끝나지 않는다. 겉이 아닌 속을 닮아야지 진정한 전통 건축을 계승 할 수 있을 것이라는 의견이 주류를 이룬다. 겉만 닮는다면 정신적인 혼란만 초래할 뿐 진정한 계승의 의미가 없다는 것이다. 전통 건축은 현대사회에서 필요한 요소들을 담고 있다. 자연 안에서의 절욕의 삶, 공동체 안에서 조화로운 삶 등 현대건축을 닮아서 날카로워 지는 우리에게 필요한 요소라고 생각한다. 건축에서 이러한 모색과 함께 전통과 현대뿐만 아닌 근대건축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전통은 시간적 연결성을 확보하는 것, 곧 과거로부터 현재, 그리고 미래로 이어지는 것, 또는 세대에서 세대로 전승되는 무엇을 의미한다. 그렇기 때문에 급격한 개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