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고전문학]조선시대 설화와 소설

저작시기 2005.11 | 등록일 2006.02.22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15페이지 | 가격 600원

소개글

장덕순, 『한국문학사』, 동화문화사, 2004.
조선시대 부분 정리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제2절 설화

전언 한자표현의 설화는 조선조에 들어와서도 여전히 성행하여 조선 말기까지 계승되어 문학사상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조선조에 들어와서는 개인문집의 편찬이 더 활발하였는데 이 시대에 와서는 시․시화 외에 설화가 꽤 풍부하게 수록되어 있어서 문집의 성격을 일변시키고 있다.

『慵齊叢話』 이는 성현(成俔,1439~1504)의 문집이다. 『慵齊叢話』에는 백과사전과 같은 다양한 내용이 수록되어 있다. 전 10권으로 되어 있는데 여기에는 풍속․지리․역사․제도․문물․음악․문학․인물 그리고 각종의 설화가 실려 있다. 이 문집에서 설화적인 특성을 찾는다면 무엇보다도 호색설화인 것이다. 학자요 관리인 편자는 의식적으로 이 방면의 설화를 수집했고, 또 열심히 이에 대한 비판을 내리고 있다. 그 호색설화를 크게 둘로 나눈다면 첫째가 불교의 속화로 나타나는 괴승과 호색승니의 행각을 폭로한 것이요, 둘째는 승니이외의 일반일과 양반계층의 남녀호색군상을 등장시킨 것이다.
요컨대 『慵齊叢話』는 고려의 문집을 계승하면서, 설화적 측면을 많이 개척했고, 이 설화적 계통에 비중을 둔 문집이 『靑坡劇談』이지만, 이로부터 문집의 성격은 두 갈래로 갈라지게 되었다는 것이다. 시․시화를 중심으로 한 전대의 문집이 조선초기에 와서는 소화까지 포함한 종합성을 띤 문집으로 확대되다가 이것이 다시 소화만이 문집과 소화를 제외한 재래의 문집으로 분리되어서 계승되게 되었다.

『太平閑話滑稽傳』
이는 서거정(徐居正,1420~1488)이 수집한 순수한 소화집이다. 골계전의 내용은 첫째 실화가 많다는 것, 둘째 다양한 인물의 등장이다. 이 골계전은 다른 소화집과 함께 古今笑叢 속에 들어 있다. 古今笑叢이라면 음담패설의 집대성으로 알려져 있지만 반드시 그런 것도 아니다. 특히 서거정의 골계전은 비교적 외설담이 적게 실려 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