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독일사]반유대주의와 홀로코스트(A+레포트)

저작시기 2005.11 | 등록일 2006.02.20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25페이지 | 가격 2,900원

소개글

A+받은 보고서 입니다..
많은 도움되시길 바랍니다..

목차

Ⅰ. 서론

Ⅱ. 反유대주의
1. 反유대주의의 정의
2. 서구적 기원
3. 독일적 기원

Ⅲ. 홀로코스트
1. 홀로코스트의 정의
2. 홀로코스트의 실제 진행경과
1) 독일에서 유대인의 배제와 차별 : 1933~1939년
2) 독일 유대인의 완전한 권리 박탈 : 1939~1941년
3) 동유럽 점령지의 게토들
4) 점령 지역 특수 부대와 살인 특공대 : 1941~1942년
5) 또 다른 민족 학살
6) 절멸 수용소의 산업화된 대학살 : 1942~1944년
(1) 1942년 1월 20일 반제회의
(2) 아우슈비츠 강제 수용소
3. 홀로코스트의 기원에 대한 여러 학설
1) 의도주의적 해석
2) 기능주의적 해석
3) 역사 정상화의 움직임
4) 골드하겐 논쟁
5) 전 유럽적 책임론
6) 기타

Ⅳ. 결론

◆ 참고자료 ◆
◆ 참고문헌 ◆

본문내용

특정한 역사적 현상에는 직접적인 원인과 간접적인 원인이 항상 함께 존재하며, 그 또한 여러 가지 요소들과 관계를 맺으면서 복합적으로 나타난다. 특히 이러한 역사적 복합성이 그 당시에 끼쳤던 영향력을 넘어서 현재에까지 그 힘의 범주가 미치고 있다면 그 사건을 바라보는 시각은 더욱 심도 깊고 다각적이어야 할 것이다. 그리고 지금 우리가 살펴보고자 하는 1930년대 이후 독일 제 3 제국이 자행했던 유대인 대학살은(홀로코스트Holocaust라 일컫는) 지금도 그 책임론이나 학살의 원인분석에 있어서 여러 의견이 분분하며, 현재까지 홀로코스트의 여파가 남아있어 그것의 다양한 원인과 전개과정을 짚어볼 필요가 있다.
홀로코스트는 그 규모나 방법론적으로 역사적으로 유례가 없는 악명 높은 유대인 대학살로 여겨져 왔다. 홀로코스트의 잔인함은 나치 독일의 사악성을, 그리고 독일 국민의 도덕성까지도 비난하게 만드는 근거로 사용되었고, 이는 현재까지도 독일인들이 자국의 역사 속에서 과거청산의 문제와 씨름해야만 하는 결과를 초래했다. 때문에 독일인들에게 홀로코스트와 이와 관련한 반유대주의적 전통이라는 낙인은 결코 지울 수 없는 상처이자, 극복해야 할 과제로 남아 있는 것이 사실이다. 하나의 역사적 사건에 대한 평가는, 평가가 이루어지는 그 당시의 담론까지도 포함하여 재해석되는 만큼 홀로코스트에 대한 평가 또한 역사적으로 다양한 해석이 이루어져왔다. 이러한 해석에는 크게 4가지 정도로 분류할 수 있는데 첫째, 히틀러와 나치당에게 홀로코스트의 책임을 모두 전가하는 의견 둘째, 당시의 비체계적 국가 정권 조직에서의 문제점 셋째, 독일의 평범한 보통 사람들에게 그 과오를 돌리려는 관점, 마지막으로 홀로코스트를 방관했던 전 유럽 국가들의 전체적 책임이라고 까지 확대하는 책임론이 그것이다. 또한 홀로코스트가 전 유럽적 현상으로 자행되었으며, 당시 극히 혼란스러운 독일 상황상황 속에서 국내의 불안한 요소를 제거하고 단결을 도모하기 위해서 인종주의를 극대화하여 정치적인 목적으로 이용할 수밖에 없었다는 현대적 재해석도 가능하여 홀로코스트가 과연 누구의 책임인가 하는 해답을 미궁 속으로 밀어 넣어 버렸다. 이처럼 홀로코스트에 대한 연구는 위와 같이 다양하게 진행되어 왔고 지금도 진행 중이지만 계속해서 논쟁이 분분한 민감한 문제로 남아 있는 것이 사실이다.

참고 자료

하겐 슐체, 반성완 역, 『새로 쓴 독일역사』, 지와 사랑, 2001.
메리 풀브룩, 김학이 역, 『분열과 통일의 독일사』, 개마고원, 2000.
홍사중, 『히틀러』, 한길사, 1997.
최창모, 『기억과 편견-반유대주의의 뿌리를 찾아서』, 책세상, 2004.
데틀레프 포이케르트, 김학이 역, 『나치 시대의 일상사』, 개마고원, 2003.
로버트 S. 위스트리치, 송충기 역, 『히틀러와 홀로코스트』, 을유 문화사, 2004
볼프강 벤츠, 최용찬 역,『홀로코스트』, 지식의 풍경, 2002
강영수, 『뒤집어서 읽는 유태인 오천년사』, 청년정신, 1999.
안토니 파그덴, 한은경 역, 『민족과 제국』, 한은경 역, 을유문화사. 2003.
호르크하이머․아도르노 공저, 김유동 역, 『계몽의 변증법』, 문학과 지성사 , 2001.
챨스 다윈, 박동현 역,『종의 기원』, 신원문화사, 2003.
볼프강 벤츠, 윤용선 역, 『유대인 이미지의 역사』, 푸른역사, 2005.
이안 부루마, 정용환 역, 『아우슈비츠와 히로시마』, 한겨레신문사, 1994.
폴 존슨, 김한성 역, 『유대인의 역사 2,3』, 살림, 2005.
조창현, 「영화 <쉰들러 리스트Schindler`s List> 연구」, 세계문학비교학괴, Vol.8, 2003.
배정, 「독일의 근대적 반유대주의에 대한 연구」, 이화여자대학교대학원 석사논문, 1997.
김희은, 「반유태주의와 유태인 대학살」, 서울대학교서양사연구회, Vol.22, 1998.
강철구, 「나치독일과 홀로코스트」, 이화사학연구, Vol.27, 2000.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