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일본 문화의이해]한국과 일본의 다도문화 비교

저작시기 2004.07 | 등록일 2006.02.19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17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우리나라와 일본의 다도문화를 비교 분석한 보고서입니다. 관련 보고서를 준비하시는 분들의 많은 참고 바랍니다.

목차

I. 서론

II. 본론

1. 차의 기원
2. 일본 다도의 역사와 이에모토 제도
1) 선종과 함께 중국으로부터
2) 생활예술을 추구하는 다도
3) 다도와 꽃꽂이는 생활예술
4) 다도의 진행초(眞行草)
5) 이에모토(家元)제도
6) 여자의 교양 필수 다도
3. 일본 차문화의 특징
1) 차만을 마시기 위한 공간, 다실의 존재
2) 철저한 형식의 중요성
3) 이에모토(家元)제도
4) 독특하고, 소박한 다도구의 발달
4. 일본 다도의 정신
1) 다도란?
2) 다도의 병폐
3) 다도의 정신
5. 한국 차문화의 역사
6. 한국의 유명한 다인들
1) 초의(草衣) 장의순
2) 다산(茶山) 정약용
3) 추사(秋史) 김정희
7. 한국 차문화의 특징
1) 의식다례의 발달
2) 수양다도의 발달
3) 독창적 다구의 발달
4) 세밀하고 자연스러운 행다례(行茶禮)
5) 문사중심의 다도문화
6) 옛 관리의 다도 중시
8. 한국 다도의 정신

III. 결론

<참고문헌>

본문내용

1. 차의 기원

인간이 차를 마신 기원에 대해서는 여러 견해가 있으나 기원전 2700년쯤 염제 신농씨(炎帝神農氏)부터라는 이야기가 지배적이다. 육우는 「다경」에서 차의 연원을 신농씨로 잡았다. 모친은 여와로 인신반수의 신농을 낳았다. 그는 섬서성 진창에서 제위에 올라 염제 신농황제로 널리 알려졌다. 그를 염제 곧 불꽃임금이라고 부르게 된 것은 불로 물을 끓여 먹는 방법을 처음으로 가르쳤기 때문이다. 그는 음식을 불에 익혀 먹는 방법을 세상에 전했다.
신농씨는 또 농사짓는 법을 백성들에게 알려주었고 온갖 초목을 헤치고 다니며 수백 종의 식물을 맛보아 약초를 찾아냈다. 산야를 거닐면서 하루 칠십여 가지씩 풀잎, 나뭇잎을 씹어 그 효용을 알아보았다. 그러다가 독이 심한 것을 맛보고 중독이 되었는데 찻잎에 해독의 효능이 있음을 알고, 이를 세상에 널리 알렸다. 염제 신농씨는 인류 역사에서 첫 다인이었다.
그 이후 백성들은 약재의 효능을 알게 되고 특히 침독의 해소에 커다란 도움을 주는 차의 발견에 깊이 고마워했다. 말년에 이르러 산동성 곡부로 도읍을 옮긴 그는 재위 120년에 타계하였는데 백성들은 신농씨에게 감사하고자 해마다 이른 봄이 되면 처음 딴 찻잎으로 제사를 올렸다. 이것이 ‘차례’의 기원이다.

2. 일본 다도의 역사와 이에모토 제도

1) 선종과 함께 중국으로부터
중국의 당나라에서 유행했던 다문화는 견당사(遣唐使)들에 의해서 나라시대부터 일본에 전파되었다. 차에 관한 최초의 기록에 의하면 815년 승려 에이추(永忠)가 임금에게 차를 바쳤다고 한다. 당시의 중국 문화를 동경하던 지식인들 사이에서는 차를 마시는 일이 한동안 유행하게 되었다. 그러나 견당사의 파견이 중지되면서 대륙과의 교류가 줄어들어 독자적인 문화를 창조한 시기 국풍(國風)문화시대를 맞이하자 중국식의 차를 마시는 풍습은 시들해져 버리고 말았다. 그러다가 가마쿠라시대 초기에 승려 에사이(塋西)가 1168년과 1169년 두 차례에 걸쳐 중국에 가서 선종(禪宗)과 함께 중국의 새로운 다문화를 수입했다. 에사이는 특히 차가 가진 양생의 효능을 강조해서 『끽다양생기(喫茶養生記)』를 저술했다. “차는 양생의 선약(仙藥)이며 장수의 묘술(妙術)이다.”라는 머리말에서 비롯되는 이 일본 최초의 다서는, 인체에 대한 차의 약물적 효능과 차 따기, 만들기, 그리고 마시는 방법에 관해 중국의 다서를 인용하면서 중국 다서풍으로 서술하고 있다. 그 후 차 마시는 풍습은 선종의 사찰은 물론 무가사회에 침투하여 가마쿠라 후기에는 서민들 사이에도 널리 보급되었다.
차가 널리 보급되자 차의 약용효과보다 기호품으로서의 의미가 크게 강조되어 가면서 14세기 초기에는 투차(鬪茶)라는 일종의 게임이 생겨났다. 투차(鬪茶)는 차맛을 보고 차의 산지를 맞추어내는 놀이로, 상층 무가 중심의 지배 계층 사회에서 사교적 놀이로 크게 인기를 끌었지만, 도박성이 짙은 차 겨루기는 법률로 금지시키게 되었다

참고 자료

∙빛깔있는 책들-다도 / 이기윤 저 / 대원사
∙향기의 원천 중국차 문화 기행 / 박명애 저 / 푸른사상
∙일본의 문화와 예술 / 박전열 저 / 한누리 미디어
∙동과 서의 차 이야기 / 이광주 저/ (주)도서출판 한길사
∙다도와 일본의 美 / 야나기 무네요시 저, 김순희 옮김 / 한림대학교 한람과학원 일본학연구소
∙우리의 차문화와 다례 / 권태원 저 / 경인문화사. 2001년
∙우리 차문화 / 김대철 저 / 불교춘추사, 2003년
∙역사 속의 우리 다인 / 천병식 저 / 이른 아침. 2004년
∙韓國의 茶文化 / 이귀례 저 / 열화당. 2002년
∙한국 차문화 / 정영미 저 / 도서출판 너럭바위. 1989년,
∙사이버 전통 다도 박물관 홈페이지 http://dadokorea.pwc.ac.kr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