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예체능]부산 롯데자이언츠 팬들이 응원에 열정적인 이유

저작시기 2006.01 | 등록일 2006.02.03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3페이지 | 가격 500원

* 본 문서는 한글 2005 이상 버전에서 작성된 문서입니다. 한글 2002 이하 프로그램에서는 열어볼 수 없으니, 한글 뷰어프로그램(한글 2005 이상)을 설치하신 후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소개글

부산 롯데자이언츠 팬들이 응원에 열정적인 이유

목차

없음

본문내용

부산에 연고지를 두고 있는 롯데자이언츠는 부산 시민들에게 절대적인 지지를 받고 있다. 특히 그들의 응원은 가히 폭발적이라고 할 수 있을 정도이다. 난 아주 어린 시절 아버지를 따라 야구장에 가본 이후로는 실제로 야구장에서 경기를 관람해 본적은 없지만 TV로만 봐도 그 응원의 에너지를 몸으로 느낄 수 있을 정도였다. 가끔씩은 그 응원에 빠져들어 나도 모르게 몸에서 전율이 일어날 정도였으니까.



다섯째. 부산, 경남 지역 출신 선수들이 롯데의 주축선수라는 점이다. 그들이 성장 해서 롯데의 주축 선수가 되고 같은 지역 출신이라는 점이 팬들에게 더욱 더 어 필 할 수 있는 것 같다.
여섯째. 정감가고 재미있는 경상도 사투리 응원도 한 몫을 하는 것 같다. 요즘은 토 종 경상도 사투리를 쓰는 사람들이 예전에 비해 많이 없어진 것으로 알고 있다. 하지만 사직구장 만큼은 가보면 응원도 모두 경상도 사투리로 한다. 예를 들어 정수근이 나가 있으면 “띠라!!” ,이대호나 펠로우가 나가면 “쌔리라!!”, 다른 팀 선수가 견제구를 던질 때는 “마!!”, 홈런이나 파울볼이 넘어 왔을 때 애기한테 공 을 양보하라는 의미의 경상도 사투리 “아~주라!!” . 다른 구장에서는 들을 수 없 는 오직 롯데 팬들 사이에서만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