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독후감]마음의 경제학을 읽고

저작시기 2006.01 | 등록일 2006.01.26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 본 문서는 한글 2005 이상 버전에서 작성된 문서입니다. 한글 2002 이하 프로그램에서는 열어볼 수 없으니, 한글 뷰어프로그램(한글 2005 이상)을 설치하신 후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소개글

마음의 경제학을 읽고 작성한 독후감입니다.

목차

I. 서론
II. 본론
III. 결론

본문내용

『마음의 경제학』. 비교적 오래된 책이라서 서점에 있을까 하는 조마조마한 마음과 함께 대형서점에 들렀다. 다행히 딱 두 권 남아있던 책을 사들고 집에 돌아오는 길에 처음으로 드는 생각은 ‘제목이 독특하다.’ 라는 생각이었다. 책을 찾으면서 본 경제학의 책들은 보통 성공, 부자, 주식, 금융 등의 제목들을 쓰이게 마련이었는데, 이 책은 여러 책들과는 달리 마음의 경제학이라는 특이한 제목을 가지고 있었다. 왜 하필 경제학 앞에 마음이라는 단어가 쓰였을까? 보통 마음의 심리학 같은 표현이 우리에게 익숙하지 경제학이라는 단어와 마음이라는 단어는 사뭇 어울리지 않는 듯 했다. 하지만 한 페이지, 두 페이지를 넘기면서 ‘아... 역시 물건을 사고파는 경제 활동 또한 인생에 있어서 아주 큰 영역을 차지하고 있고, 생산자와 소비자들의 마음과 마음의 문제인 것이구나.’ 라는 생각과 함께 마음의 경제학 라는 표현이 정겹게 느껴졌다.
이 책은 경제 활동에 있어서의 사람의 마음가짐에 대한 이해를 필요로 한다. 그러한 이해 없이 경제 이론만 알고 있다 해서는 마치 모든 것을 아는 양 경제에 대한 오해들만 생기는 것이다. 따라서 인간에 대하여 살펴보면, 인간은 누구나 유토피아(Utopia)를 꿈꾼다는 공통점을 가진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또한 자신의 소신과 생각으로 자신만의 세계관을 가진다. 이것이 모든 것의 배경이 된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