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기독교]미술사에서 11세기에서 12세기의 중세 유럽의 미술

저작시기 1997.01 | 등록일 2006.01.23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중세 유럽의 미술에 대해서 기독교적 입장에서 접근한 과제입니다.
[기독교와 현대사회]발표 레포트입니다.
로마네스크와 스테인드 글사스 등을 토대로 작성하였습니다. 미술사에 대해 다루었습니다. 결론부분에서는 인터넷과 다른학생들과 차별화하기 위해 의견을 독창적으로 작성하였습니다. 적정 분량과 창의적인 내용으로 A+받은 과제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미술사에서는 11세기부터 12세기 중엽의 유럽(지도) 미술을 로마네스크(Romanesque)양식이라고 부릅니다. `로마식`이라는 의미인데 19세기에 붙여진 이 이름은 아치 위주의 넓은 폭을 지닌 이 시대 건축을 위로 높이 솟은 고딕양식과 구분하기 위한 건축용어였습니다. 그러나 현재는 건축 뿐만 아니라 조각, 회화 등 미술 전반에 사용하고 있지요. 피레네 산맥을 중심으로 한 프랑스 남부와 스페인 북구, 이탈리아 북부, 영국 등 지역에 따라 다소의 차이는 있으나 육중하고 거대한 공통성을 지니고 있어서 유럽 전 지역이 유사한 양식을 보여주는 첫번째 미술이라 할 수 있습니다.

인간의 감성에 호소하는 자연적이고 사실적인 힘이 고딕 양식의 핵심이다."
고딕이란 게르만족의 하나인 고트족에서 유래되었으나 르네상스 시대의 이탈리아 인들이 `이들이 고전의 문화를 파괴시켰다고 보았기 때문에 야만적`이란 의미로 중세미술 전반을 가르킬 때 사용하였던 용어였다.
건축에서는 첨두형 아치와 공중부벽, 갈빗대 모양으로 휘어진 리브가 서로 교차하며 이루어 내는 궁륭 천장등에 있다. 이 구조는 이때까지 한번도 실현해 보지 못한 높이를 가능하게 하였고, 하늘에 보다 가까이 가려는 인간의 욕구를 반영하여 높은 첨탑을 만들냈다. 또한 이것을 받쳐주는 가늘고 높은 기둥, 크고 높은 아치형 창문등이 특징이다. 단순히 역학적 구조의 기능만 있었던 두꺼운 벽은 창문으로 대치되어 스테인드글라스라는 새로운 장식 미술의 세계를 열게 하였을 뿐만 아니라 실내의 채광에도 큰 역할을 하게 하였다. 대표 건축물로는 노틀담 성당, 샤르트르 성당, 아미엥 성당, 밀라노 성당 등이 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