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복지]장애인복지 관련제도에 대한 고찰

저작시기 2006.01 | 등록일 2006.01.20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39페이지 | 가격 3,500원

소개글

^^

목차

Ⅰ. 장애인복지의 변천

Ⅱ. 장애인복지 관련제도
1. 소득부문
2. 의료부문
3. 교육부문
4. 고용부문
5. 시설부문
6. 생활환경 부문

Ⅲ. 외국의 장애인복지와 신문기사
1. 외국의 장애인복지
2. 신문기사

본문내용

Ⅰ.장애인 복지의 변천

우리나라 장애인 복지정책은 1980년대 이전까지는 사회복지 일반에 포함되어 주로 보호를 요하는 장애인을 사회복지시설에 수용하여 보호하는 사업을 중심으로 유치되어 왔다. 1963년에 산업재해보상보험법이 제정되어 사업장에서 안전관리를 기하도록 하는 한편, 1977년에는 특수교육진흥법을 제정하여 장애인의 특수교육제도를 시행하는 등 일부 제도화가 시작되었다.
1980년대 시기에는 장애인복지의 제도적 틀을 본격적으로 마련하여 장애인복지정책의 내용과 질에 대한 방향을 제시하였던 시기이다. 1981년 심신장앤인복지법을 제정하는 한편, 보건복지부에 장애인복지 전담과를 만들었으며, 사업내용에 있어서는 장애인 취업알선사업, 저소득 장애인에 대한 휠체어 등 보장구 무료교부사업을 추진하고, 1984년부터는 건축법 시행령 등을 개정하여 일정 규모 이상의 건축물에는 승강기, 화장실 등에 장애인 편의시설 설치를 의무화시켰으나 실질적인 시행은 이뤄지지 못한 상태였다. 그리고 1988년에는 제8회 서울장애인올림픽대회를 치러 장애인에게 도전적인 용기를 가질 수 있도록 하였으며, 사회 구성원들에게는 장애인의 인간으로서의 존엄성과 무한한 재활가능성에 대한 인식을 확산시키는 계기를 마련하였다.
그 이후 현재까지의 시기(1989~현재)는 그 동안 이룩되었던 국민생활의 향상으로 인해 장애인들의 복지욕구도 늘어나고 점차 다양해지는 양상을 보이고 있으나 단기간의 복지시책의 양적인 확대에도 불구하고 내용 면에서는 만족할 만한 수준에는 이루지 못하고 있다. 특히 장애인의 원인이 질병뿐만 아니라 약물남용, 환경오염, 교통사고 산업재해 등 사회 병리적 현상에서 기인하는 경우가 늘고 있고, 또한 노인성 장애의 증가 등으로 그 특성이 변화하고 있다. 이에 따라 장애는 개인의 문제가 아니라 사회적 책임과 대책을 필요로 하고 있으며,


3. 교육부문
장애인의 교육권
교육이 문명 속에 살아가는 인간의 정체성을 확보하는 지극히 당연한 권리라고 할 때, 사회는 그 구성원인 개인이 어떠한 조건을 가겼더라도 문명에 부적응하는 일이 없도록 마땅히 책임을 다 해야 한다. 오히려 개인의 조건이 열악하면 열악할수록 사회는 그를 위해 더욱 적극적으로 교육받을 수 있는 여건과 기회를 마련하고 지원해야 할 것이다. 이러한 교육의 필요를 절실히 느끼는 구성원들 가운데 장애인이 있다. 장애인은 분명 열악한 조건을 지닌 사회의 구성원이다. 따라서 사회는 이들의 교육을 그 어떤 구성원의 경우보다 세심하게 배려하고 지원해야 하는 것이다.
우리 나라의 장애인 교육권은 여러 곳에 명시되어 있다. 헌법 제 31조는 능력에 따른 균등하게 교육바등를 권리를 보장하고, 이에따라 교육기본법 제 2조에서는 홍익인간을 교육 이념으로 하며, 국민의 인격도야와 주적 생활 능력, 민주시민으로서의 자질, 인간다운 삶의 영위를 교육 목적으로 규정하고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