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창의력] 창의력이란-그 실체와 육성

저작시기 2005.05 |등록일 2005.07.20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5페이지 | 가격 800원

본문내용

요즘 9시 뉴스에 빠짐없이 등장하는 ‘황우석 박사의 줄기 세포’에 관한 기사로 인해 인터넷 토론방 에서는 우리나라 과학기술의 발전에 대한 기쁨과 함께 생명 윤리와 인간복제에 대한 염려로 가득하다.
창의 창조의 소산은 인간의 복에 이바지 할 수도 있고, 화에 이바지 할 수도 있다. 창의창조는 뜻있는 새로운 것을 ‘만들어 냄’을 말한다. 그 새로 만들어 낸 것이 기존의 사상, 관습, 제도의 구미에 맞는 것이면 그것을 반기고 활용하고 환영하지만 , 그렇지 않을 때엔 무자비한 탄압을 가하기도 한다.
황우석 박사의 연구 성과물은 오랜 노력과 연구의 결과 얻어낸 성과이기에 칭찬받아 마땅하지만 생명윤리에 관한 부분이기에 민감하게 반응을 보이고 있는 것이다. 반대 측 의견으로 마음이 불편하기도 하겠지만, TV 화면에서 보는 황우석 박사의 얼굴은 희열감으로 가득 찬 모습이다. 창의 창조 활동 자체가 희열인데, 오랜 시간 공들인 연구의 결과물을 얻었을 때의 그 희열감은 정말 큰 보람일 것이다.

정보화 시대, 기술과학의 경쟁시대, 문화의 시대에서 살아남기 위해 필수요소라고 하는 창의력.(공리주의, 수단주의 에서는 창의력을 잘 육성할 수 없다지만)
브레인 스토밍의 오스본은 창의적 사고를 새로운 아이디어를 상상하고 통찰하고, 투시하고, 생각해 내는 사고라고 보았다.
이 창의성에 대한 개념은 직관적이고 비합리적인 기발한 생각(영감) 이라고 보았던 것에서 점차 과학적이고 합리적인 특성으로 보는 관점으로 바뀌고 있으며,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