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여성문제]문학속의 여성상

저작시기 1997.01 |등록일 2005.07.15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목차를 살펴 보시고 레포트의 정확한 개요를 확인 후 구매하시기 바랍니다.
좋은 하루 보내시고 늘 행복하시기 바라겠습니다.

목차

-한국 문학 속의 여성
1. 나혜석 <경희>
2. 고정희 <여성해방출사표>

본문내용

한국 문학 속의 여성

일찍이 한국 문학에서는 여성문학보다는 여류 문인의 문학이란 말이 더 보편적으로 사용된 것이 사실이다. 사회의 지배적인 봉건적 이데올로기 하에서 문학 속에서의 여성도 제대로 기능하지 못해왔지만 신문명이 수용되면서 여성문학으로서의 인식이 생겨났다. 하지만 이 시기의 여성 문학은 봉건적 인습이 잔존하고 있고 아울러 식민지의 암울한 현실이 펼쳐지는 당대 환경의 모순 속에 서 있는 여성으로서의 번민과 고뇌를 그려 보인다. 1900년대에 활약한 나혜석과 1930년대에 활약한 강경애의 작품은 이 당시의 여성문학적 관점 뿐 아니라 개별적 문학 가치를 인정받으며 높은 평가를 받기도 했다. 식민지 시대로만 한정짓는다면 시 장르의 경우는 소설에 비하면 여성문학으로서의 성취를 크게 보여주지 못했다고 볼 수 있다. 노천명, 모윤숙 등의 시인이 있지만 그 수가 매우 적고 질적으로도 아직 감성의 세계에 매달려 있기 때문이다. 해방 이후에도 독자적 형태를 가지지 못하다가 김남조, 홍윤숙 등의 시인이 그 활로를 열기 시작한다. 이것이 60, 70년대로 이어가면서 더욱 많은 여성 시인들의 등장과 활약이 펼쳐졌고 소설 쪽에서도 식민지 시대 때부터 활약한 작가들과 더불어 많은 후세대 작가들이 양과 질의 면에서 괄목할 만한 세계를 펼쳐보였다. 그러나 여류라는 말로 여성으로서의 한계적 문학에 대한 표현이 이루어졌고 상당수 여성문학이 세계를 객관적으로 이해하려는 인식 통로가 없다거나 현실도피적 정서에 빠진 언어유희를 펼치고 있다는 평가가 주를 이루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