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바이마르 공화국 발표자료

저작시기 2005.05 |등록일 2005.07.02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4페이지 | 가격 800원

목차

1. 바이마르 공화국의 탄생
2. 바이마르 공화국의 위기
3. 상대적 안정기
4. 바이마르 공화국의 붕괴

본문내용

1918년 10월 30일 독일의 패전이 확실해졌음에도 불구하고 킬(Kiel)군항에 정박중인 함대에 출동명령이 내려졌고 수병들은 이 명령을 거부하고 집단적인 폭동을 일으켰다. 이를 시작으로 3일 안에 전 독일은 혁명군의 수중에 들어갔고, 11월 7일 가장 보수적인 왕국으로 알려진 바이에른 왕국이 혁명으로 무너졌다. 1월 9일 아침 막스공은 황제의 퇴위를 선언하고 자기의 연방수상 자리를 프리드리히 에베르트에게 넘겨줌으로써 빌헬름 제국은 끝은 보았다. 1919년 1월 극좌파인 스파르타쿠스 단의 반란을 진압하면서 1월 20일 제헌의회 선거가 실시되었고, 제헌의회는 사회민주당 출신의 에베르트를 신생 공화국의 초대 대통령으로 선출하였다. 2월 6일 바이마르에서 제헌의회가 개원함으로써 바이마르 바이마르 공화국이란 명칭은, 베를린의 정치적 소란을 피해 국민회의가 바이마르로 옮겨갔던 데서 연유했다. 그러나 바이마르는 새로운 출발을 위한 하나의 예보, 적어도 하나의 희망을 상징화하였다. 베를린이 상징하는 포츠담 군국주의와는 다르게 바이마르는 괴테와 실러의 전통을 계승하는 새로운 독일의 상징이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