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B

[과학삶미래] 의약품에 대한 저항력이 커지는 박테리아

저작시기 2004.11 |등록일 2005.06.28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필수교양인 허명교수님의 과학삶미래에서의 자유주제레포트입니다.

목차

Ⅰ. 서론

Ⅱ. 세균과 항생물질
ⅰ) 내성을 가지는 세균
ⅱ) 세균의 저항무기, 플라스미드

Ⅲ. 항생제에 대한 세균의 내성
ⅰ) 슈퍼박테리아
ⅱ) 슈퍼박테리아 연구결과 - 희망적 미래

Ⅳ. 결론

<나의 견해>

본문내용

Ⅰ. 서론
2500년 전, 중국 사람들은 곰팡이가 슨 콩기름을 전염병 치료에 사용했습니다. 아마 이것이 항생 물질을 최초로 질병 치료에 사용한 사례일 것입니다. 금세기에는 플레밍(A.Fleming)이 1928년에 초기 형태의 페니실린을 발견했습니다. 그렇지만 항생 물질이 광범위하게 사용된 건 1940년대부터 입니다. 낙천주의자들은 항생 물질의 발견으로 공중보건에 새로운 시대가 열리고, 결핵이나 폐렴 같은 전염병이 타파될 거라고 생각했습니다. 이들의 생각은 거의 맞아 떨어지는 것 같았습니다. 지난 수십 년 동안 예전에는 사람들을 공포의 도가니로 몰아넣던 많은 질병을 항생 물질의 사용으로 통제할 수 있게 되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전염병을 일으키는 세균은 과학자들의 생각을 뛰어넘었습니다. 세균이 인간이 만든 항생 물질에 저항력을 갖게 된 것입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