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B

[여가] 각 계층에 따라 여가의 변화과정

저작시기 2005.06 |등록일 2005.06.2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700원

소개글

좋은 정보가 되었으면 합니다.

목차

1.서론

2. 자본가계급과 노동자계급의 여가의 분화
1) 근대 자본가 계급의 여가
2) 근대 노동자계급의 여가

3. 현대의 사회계층과 여가활동

4. 결론

본문내용

루소의 자연법 사상에서 비롯된 “모든 인간은 평등하다”라는 근대 이후의 기본적 사회 원칙에도 불구하고 지금까지 존재해 온 모든 인류사회에는 어떤 형태로든 사회적 불평등이 존재해 왔고, 오늘날에도 완전한 평등을 누리는 사회는 없다. 이러한 불평등 현상은 사회성원들이 가지고 싶어하는 가치가 상당히 제한되어 있다는 ‘사회적 희소가치’ 때문에 생긴다고 해야 될 것이다. 원하는 사람은 많고 자원이나 가치는 충분하지 않기 때문에 분배방법도 불공평해질 수밖에 없고 서열화 현상이 나타난다. 이러한 사회적 희소 가치들의 분배에서 비롯된 사회적 불평등이 제도화된 체계를 이룰 때 사회에는 계급 또는 계층의 분화현상이 나타난다고 하겠다. 이처럼 인간이 사회를 이루는 곳에는 언제나 계급과 계층이 있게 마련이다. 고대사회에서는 귀족과 평민 노예가 있었고 현대사회도 마찬가지이다. 이념적으로 평등을 표방하는 현대사회에도 사회구조로서 여전히 가진자와 못가진자로 나뉘어지고 계층은 가장 단순하게 상류층, 중류층, 하류층으로 불리어지기도 한다. 우리는 이러한 계층을 나누는데 있어 객관적 지표들로 직업, 교육, 소득(재산)을 척도화해서 상중하로 나눈다. 이러한 분류를 객관적인 분류라고 하는 반해 주관적인 분류로서 본인에게 직접 물어보는 방법도 있다. 현대 도시인의 경우 80%이상이 자기는 중산층이라고 응답하는 경우가 이에 해당한다고 하겠다. 경제상황의 호전 유무에 따라 중산층이라고 응답한 비율이 높낮이를 달리 할 때가 있음을 보아왔다. 우리가 다루고자 하는 여가현상이나 활동에 있어서도 당연히 불평등한 서열화 현상이 있다. 다만 현대의 여가현상은 그 다양성과 풍요성으로 말미암아 최소한의 서열구조가 잘 보이지 않을 뿐이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