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C

[철학] 과학전쟁

저작시기 2005.07 |등록일 2005.06.2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4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서론
과학전쟁 전사(前史)
과학전쟁
신과학운동
결론

본문내용

오늘날의 우리 사회는 고도의 과학기술 사회로 기업이나 국가의 경쟁력은 과학기술에 의해 판가름 난다. 하루가 다르게 과학기술은 발전하고 있고, 이러한 발전이 희망찬 미래를 가져다줄 것이라고 아무도 의심하지 않는다. 그래서 새로운 기술의 개발이나 우수한 인력의 발견육성이 사회의 최우선과제라 해도 결코 과한 말이 아니다. 현대사회에서 과학이 갖는 힘이란 가히 절대적이라 할 수 있어서 우리는 과학적 지식을 단순한 지식이 아닌 진리로 받아들이곤 한다. 하지만 이런 과학과 기술도 많은 문제들을 나타내고 있어서 환경문제나 인간복제 문제 등과 같은 많은 부분에서 과학에 대한 반성적이고 비판적인 시각의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다. 그리고 과학적 지식이 진리로 받아들여질 만큼 큰 힘을 가지게 된 이상 진정으로 옳지 않은 내용은 없는지에 대해서도 반성이 필요하게 되었다. 이러한 시점에서 “자연과학의 본질은 무엇인가?” 또는 “자연과학은 얼마나 확실하고, 객관적이고, 보편적인가” 하는 이러한 질문은 중요한 의미를 가진다.
과학의 본질에 대해 “과학은 확실하고, 객관적이며, 보편적인 진리이다.”라는 것이 한 가지 답이 될 수 있다. 뉴턴의 만유인력의 법칙은 어느 나라에서나 참이며, 어느 시대에나 참이다. 이러한 예를 볼 때, 과학은 과학자라는 인간이 만들어낸, 혹은 발견해낸 것임에도 불구하고, 그 사회적 배경이나 그 과학자와도 무관한, 순수하고 절대적으로 자연적이고, 객관적이고, 보편적인 것으로 부각된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