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스포츠 사회학] 복싱은 폐지되어야 하는 스포츠인가?

저작시기 2005.06 | 등록일 2005.06.16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본 레포트는 상기 본인이 작성하여 A+ 받았던 내용입니다. 분량은 교수님이 2장으로 제한을 하셨기에 내용이 다소 짧습니다. 이점 착오 없길 바랍니다.

목차

1. 복싱의 역사

2. 현재의 복싱의 위상

3. 복싱에 대한 나의 생각

본문내용

1. 복싱의 역사

태초부터 인간은 종족번식과 생존을 위해 다른 환경과 맞서 싸워왔고, 그 싸움의 승패에 따라 사느냐 죽느냐의 운명을 달리 하였다. 이런 인간 본연의 투쟁 본능을 정형화하고 스포츠 화하여 만들어진 것이 바로 복싱이라 할 수 있겠다. 복싱의 원형은 고대 그리스, 로마 시대에 이미 있었고 또 고대 올림픽 경기의 인기 있는 종목이기도 했다. 그러나 현대 스포츠로 발전한 것은 18세기 초기로 영국의 피그가 보급 시킨 데서 비롯된다. 그 뒤 잭 브로턴에 의해 규칙이 제정되면서부터 스포츠로서의 복싱이 확립되었다. 1839년에 링을 사용하였으며, 1866년경에 퀸즈베리 규약에 따라 글러브와 여러 규칙이 정비되었다. 그리하여 1924년에는 국제 아마추어 복싱 연맹이 설립되었다. 우리나라에 복싱이 처음 소개된 것은 1912년이며, 차차 보급되다가 1934년 조선 아마추어 경기 연맹이 발촉 되면서부터 더욱 활발해졌다. 현대에 와서 복싱은 대중적인 인기를 더욱 실감하게 되었는데 홍수환 선수의 ‘4전5기’끝에 쟁취한 세계챔피언, 그리고 88 서울 올림픽에서 김광선 선수의 금메달에 대한 기억은 어느 누구에게나 있을 정도로 복싱은 우리의 삶 깊숙한 영역에까지 들어와 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