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B

씨름과 스모의 비교

저작시기 2005.05 |등록일 2005.06.15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 스모
 씨름
 씨름과 스모의 비교

본문내용

스모는 두 사람이 서로 맞잡고 넘어뜨리거나, 지름 4.6m의 씨름판 밖으로 밀어내거나 하며 힘과 기술을 겨루는 씨름이며, 개인경기이다. 일본사람들은 이 스모를 한자로 표기할 때 '상박(相撲)'이라고 쓰며, 이 스모를 하는 씨름꾼을 리키시[力士]라 하고, 스모를 겨루는 소정의 장소를 도효[土俵]라고 하는 독특한 이름으로 부른다.

[경기방법]
리키시는 경기순번의 두 차례 전에 도효 밑에 와서 대기하다가 호출담당의 호명에 따라 동·서 양쪽에서 도효에 오른다. 두 리키시는 자기 쪽 코너에서 시코[四股]라는 독특한 동작으로 좌우 양 다리를 교호로 옆으로 올렸다가 힘껏 내리딛는다. 이어 정한수로 입을 가시고, 화장지로 몸을 닦은 다음 부정을 없애는 뜻으로 소금을 도효 위에 뿌린다. 도효에 올라와서부터 이 절차까지는 겨루기 전까지의 스모의식[相撲儀式]의 하나로서 치른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