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초등교사, 초등교사론, 부부교사의 삶, 교 부부교사의 삶 : " 장단점" 나의 삶을 돌아보며

저작시기 2005.06 |등록일 2005.06.14 | 최종수정일 2015.08.2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5페이지 | 가격 2,000원

* 본 문서는 한글 2005 이상 버전에서 작성된 문서입니다. 한글 2002 이하 프로그램에서는 열어볼 수 없으니, 한글 뷰어프로그램(한글 2005 이상)을 설치하신 후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소개글

열심히 하세요

목차

없음

본문내용

2023년 3월 15일 : 지난날을 돌아보며
나는 오늘도 아이들을 가르치면서 하루를 보냈다. 교대 생이 된지가 엊그제 같은데 벌써 20년이라는 세월이 흘렀고 나는 현재 초등학교 교사가 되어 다시 학교에서 아이들을 바라보고 있다. 아이들과 늘 함께 하겠다던 지난날의 나의 꿈이 이루어 진 것에 대해 나는 흐뭇하다. 또 이 아이들과 함께 하기에 나는 지금 너무 행복하다. 그리고 집에 가면 나의 사랑하는 아내와 귀여운 내 아이들이 나를 반갑게 맞이할 것이다. 결혼을 한지는 이제 거의 15년이라는 세월이 지났다. 우리 부부는 아직 신혼 같은 나날을 보내면서 지금도 앞으로의 삶을 즐기고 있다. 나는 매일 잠을 자기 전 학교에서 있었던 일을 떠올려본다. 우리 학생들과 내가 오늘 어떤 것이 즐거웠으며 어떤 것이 잘못되었는지를 곰곰이 생각하게 된다.
또 내일을 위해서 잠을 청해야겠다. 내일도 아이들과 함께 할 수 있기에 나는 지금 행복하다. 무엇보다 나의 옆에는 사랑하는 나의 아내가 있기 때문이다. 아내의 잠들어 있는 모습을 보았다. 세월은 많이 변했지만 여전히 예쁘고 사랑스럽다.

2003년 3월 10일 : 그녀와의 첫 만남
아내와 처음 만난 것은 대학교 시절이었다. 160cm 조금 넘는 키에, 긴 생머리, 예쁘장한 얼굴에 귀여운 말투, 처음에 만났을 땐 그냥 “와~예쁘다”라는 생각 뿐 이었다. 이 여자애가 미래에 나의 아내가 되어 있을 줄은 나도 생각지 못했던 일이었다. 난 여자에게 관심이 없었다. 전혀 관심이 없다는 뜻은 아니고 누군가와 CC가 되는 것에 별 관심이 없었다. 내 주위에 있는 사람들이 하나 둘씩 CC가 되어 가도 나에게는 먼 나라의 이야기 인 것처럼 느껴졌다. 그런 나에게 이 여자애만큼은 이상하게 나의 눈에 띄게 된 것이다. 하지만 그렇다고 내가 이 여자애를 좋아하거나 특별히 친하게 지낸 것도 아니다. 그냥 같은 과 동기로서 어느 정도는 잘 지냈지만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