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B

[민주정치] 공동체주의와 자유

저작시기 2005.05 |등록일 2005.06.10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5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좋습니다~` ㅎ

목차

1. 들어가기

2. 자유주의와 공동체주의 비교
1)자유주의
2) 공동체주의

3. 대표학자
1)자유주의
2) 공동체주의

4. 가정(假定): 극단화 된 자유주의와 공동체주의

5. 공동체주의와 자유: 공동체에 기여하는 자유만이 개인의 정체성을 형성한다.

본문내용

정치학에서 강조하고 있는 여러 가지 사상 중 본인이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사상은 ‘중요’이라고 생각한다. 이러한 생각 때문에 4번에서 극단화 된 상황을 가정하여 양자의 필요성을 설명하고자 하였다.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다. 인간은 태어남과 동시에 개인의 의지와는 관계없이 1차 집단에 속하게 되고, 성장하고 사회화되어감에 따라 2차 집단에 속하게 된다. 이는 인간은 사회를 떠나서는 완전하게 생활할 수 없음을 뜻하는 것이다. 개인이 우선할 것인가, 아니면 사회가 우선할 것인가의 질문에 선뜻 대답하기란 어려운 일이다. 하지만 조심스레 의견을 제시하자면 개인의 자유와 권리는 공동체 속에서 완전할 수 있고, 이러한 개인의 자유와 권리는 공공질서 및 복리를 위할 때 개인의 정체성을 찾을 수 있다. 근대사회에서의 개인의 자유와 권리는 사회의 공공질서 및 복리를 위해서 본질적인 기본권을 제외한 일부 기본권을 제한하고 있다. 이는 천부인권 사상에서 강조한 개인의 존엄성을 강조함과 동시에 개인의 자유권을 일부 제한함으로써 더 나은 개인생활의 보장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즉 개인의 완전한 생활은 공동체 속에서 실현가능하다는 것이다. 현대사회는 개인의 능력에 바탕을 두고 능력으로 인한 불평등에 대해 빈민구제 등 일부책임만을 지닐 뿐 무한 책임을 지고 있지는 않다는 것이다. 이는 현대사회에서는 개인의 권리 및 자유의 사상이 강조되었음을 나타낸다. 사회적 불평등이 존재한다고 해서 현대사회가 모순되었고, 바람직하지 못한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다는 말은 아니다. 다만 현대사회에서 보장하는 자유에 대한 고찰이 필요함을 강조하고 싶은 것이다. 위에서 언급하였지만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고, 개인의 완전한 생활은 공동체 속에서 보장 받을 수 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