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상법] 최근의 경제신문 보도기사 감상문

저작시기 2005.06 |등록일 2005.06.05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2페이지 | 가격 800원

소개글

안녕하세요.

이것은 제가 한국경제 신문을 비롯한 연합뉴스등의
많은 경제신문을 보고 거기서 인상깊었던 기사들을
스크랩하여 정리하고 그 밑에 상법, 경제학과 관련한
지식을 동원하여 코멘트를 붙이는 형식으로 작성된
정리 감상문 입니다.

기사정리 리포트가 있는 분이나, 상법에 관련되는
경제기사를 찾으시는분 (준조세기사 있어요)은
꼭 받아보세요

목차

1.최근(2005.5월)의 경제신문 기사에 관한 정리와 감상

2.준조세에 관한 신문기사와 그 정리.

본문내용

기업들이 세금 이외에 내야하는 사회보장성 보험금과 각종 부담금 등 준조세가 지나치게 빠른 속도로 증가함으로써 기업경영에 심각한 부담을 주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특히 준조세 부과규모가 해마다 늘어나는 추세이고,2003년 기준으로 기업들이 부담한 준조세가 무려 23조원을 넘어 4년동안 2배이상 급증하면서 법인세 납부규모에 육박하는 실정이고 보면 이로 인한 기업경쟁력 저하를 무엇보다 걱정하지 않을 수 없다.물론 국민연금과 건강보험의 확대실시로 이른바 4대보험료 부담이 늘어난 것은 그나마 이해할 수 있는 일이다. 하지만 정부 각 부처들이 이런 저런 명목으로 기업에 부과하는 각종 부담금까지 급증하고 있는 것은 납득하기 어렵다.개발. 환경. 물류. 고용. 안전 등 기업활동 전반에 걸쳐 내지 않으면 안되는 부담금의 종류만 해도 1백2개나 되고,재정경제부,환경부,건설교통부,산업자원부,해양수산부 등 준조세를 징수하지 않는 부처가 거의 없을 지경이다.여기에 겉으로 드러나지 않는 성금이나 기부금까지 포함하면 그 부담은 눈덩이처럼 커진다. 그렇지 않아도 경기가 어려운 마당에 준조세 때문에 허리가 휠 지경이란 말이 그래서 나오는 것이다.더구나 불합리한 준조세 부담 경감을 위한 부담금관리기본법이 시행되고 있는데도 최근 전경련 조사에서는 비슷한 목적으로 중복 부과되는 것을 비롯, 예고 기간없이 바로 부과되거나 부담금의 산출근거 부과기준 및 절차가 불합리하고 투명하지 못한 경우,근거 법령이 없고 사용내역 마저 제대로 공개되지 않는 부담금의 종류도 부지기수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처럼 불합리한 준조세는 당장 경영부담으로 작용해 기업의욕을 떨어뜨리는 것은 물론 투자여력을 갉아먹을 수 밖에 없다.

참고 자료

ㆍ한국 경제 신문 5월 26일자 27일자.
ㆍ한국 경제 인터넷 홈페이지 -
http://www.hankyung.com/
ㆍ두산 동아 세계 백과사전
ㆍ인터넷 지식검색 네이버 - www.naver.com
ㆍ연합뉴스 인터넷 홈페이지 -
http://www.yonhapnews.co.kr/
ㆍ商法要論 - 강위두 外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