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한국의 역사] 황토현 전적지를 다녀와서

저작시기 2005.04 |등록일 2005.06.05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9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Ⅰ. 들어가는 말

Ⅱ. 내 고장 유적지 소개(황토현 전적지)
(1) 황토현 전적지 소개 및 안내
(2) 동학 농민 혁명에 따른 여러 행사 소개

Ⅲ. 유적지 발생 배경 및 분석
(1) 유적지 발생 배경
(2) 동학 농민 혁명의 영향

Ⅳ. 유적지 탐방
(1) 황토현 기념관 소개 및 설명
(2) 동학 농민 혁명 유물 소개

Ⅴ. 맺는 말
(1) 동학 농민 혁명에 대한 나의 생각
(2) 내 고장 유적지를 다녀오면서

본문내용

동학 농민 운동은 19세기 순조 헌종 철종 3대 60년간에 걸친 나이어린 왕들이 즉위하자 안동김씨, 풍양조씨로 이어지는 세도 정치가 이루어지면서 중앙정치 기강의 문란이 시초가 되었다. 중앙 정치 기강의 혼란을 틈타 지방관들의 농민 수탈은 점차 심화되기 시작하였다. 그 이후 조선 후기 이래 지주제의 확대 발전과 농법의 발달은 농촌 사회의 계층을 변화시켰으며 봉건적 수취체제는 군현단위로 세금을 징수하는 총액제의 원리를 채택하고 있었기 때문에 지방양반 토호들은 빠져버리고 그 몫까지 농민들이 부담하게 되었다. 수탈에 견디다 못한 농민들은 산속에 들어가 화전민이 되거나 고향을 떠나 거지가 되어 굶어 죽는 자가 속출하였고 이로 인한 민중의 불만은 더욱 커져갔으며, 농민들 자체부터 봉건사회의 문제를 스스로 해결하려 하기 시작하였다. 그 무렵 서양 열강의 침공이 시작되었고, 그 후 자주적인 사상이 농민들에게도 생기기 시작하였던 것이다. 1876년 개항 이후 조선은 청, 일의 각축장이 되었으며 1882년 임오군란, 1884년 갑신정변으로 인해 조선에서의 주도권은 청이 장악하게 되었다. 이에 일본은 조선에서의 정치적 열세를 만회하고자 경제적 침략에 주력하게 되어 조선은 일본의 식량 공급지가 되어 버렸다. 값싼 생필품을 미끼로 한 일본의 쌀 수입이 늘어나게 되자 국내 쌀값은 폭등하게 되어 조선 민중은 물가고와 식량부족에 허덕이게 되었다. 이러한 상황에서도 정부는 이전보다 훨씬 많은 세금을 거둬 민중을 수탈하였으며 관직을 직접 매매하는 매관매직도 여전히 성행하였다. 돈으로 벼슬을 산 관리들은 그 동안 들인 비용을 충당하고 더욱 축재하기 위해 각종 부정부패를 저지르고 민중을 수탈하는 방법도 다양해졌다. 이러한 봉건적인 사회 경제관계에 대한 농민들의 불만은 봉건통치 계급의 횡포한 착취와 외세 자본주의 침략에 대항한 민중의 저항의식으로 발전되어갔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