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한국사] 조선시대 의녀의 사회적 기능

저작시기 2005.04 |등록일 2005.06.04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 머리말
2. 의료인으로서의 기능
3. 기생으로서의 기능
4. 수색인과 간심인으로서의 기능
5. 맺음말

본문내용

여성에 대한 도덕 윤리를 조선은 ‘남녀유별의 도’로 책정하고 이를 실천하기 위해 여성의 행동지침인 내외법을 형성하였다. 그리고 이 내외법은 남녀간의 격리를 기조로 하였다. 남녀간의 격리는 궁극적으로는 여성의 실절(정절을 지키지 못함)을 방지할 수 있는 선행 조건으로 인식되어 더욱더 철저히 실현하고자 하였으며, 이러한 유교적 여성관의 실천은 여성들의 진료에서도 결코 예외일 수 없었다.
이러한 당시의 도덕 윤리는 남의들로 하여금 부녀자를 진료케 하는 것을 불가능하게 했다. 따라서 여성을 대상으로 진료할 수 있는 여자의원 양성의 문제가 제기될 수밖에 없었고 결국 여성의료인 양성체제가 새로이 마련되었다.

* 看護(간호), 助産(조산), 診察(진찰), 鍼灸(침구), 命藥(명약) 등의 일을 하였다.
의녀의 의료활동을 사료상의 양적비교를 하면 다음과 같다.
<의녀의 의료활동(세종~영조)>
* 진찰활동
의녀 양성 원인 자체가 여성들을 대상으로 진맥하여 ‘男女有別의 道’를 지키기 위한 것이었으므로 가장 많이 수행한 기능은 진찰이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