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정치, 사회]한국의 계급과 불평등에 대해

저작시기 2005.05 |등록일 2005.06.03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해방이후의 한국사회 계급 불평등의 형성원인을 소개 합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또한 지배계급인 양반계급은 신분상의 위계서열에서도 가장 높은 지위를 차지했다. 이런 양반계급의 지배력은 경제력의 약화로 인해 지속적으로 약해졌다. 양반이 직접 생산활동에 참여하는 것을 막았던 양반문화는 양반들의 생산수단이었던 노비의 감소로 양반들의 경제력이 크게 약화 되었다. 더구나 경제력이 성장한 양민들이 형성되어 상대적 지위 또한 약화 되었다.
일제하시기 식민지 주변부 사회로서의 조선사회는 일본 식민지 지배를 통해 지주제를 강화하여 봉건적 생산체제의 심화와 자본주의적 생산체제의 점진적 확대라는 모순적인 과정을 경험했다. 일제의 식민지 형태의 근대화과정은 왕조의 몰락으로 지배계급의 동요를 발생시켰다. 일제가 양반계급 중 핵심적인 조선정부의 관료들을 포섭했지만 양반 계급의 도덕적 우위와 농민 착취의 정당성이 일시에 사라져 신분집단으로서의 양반계급은 크게 약화되었지만 대규모 토지를 보유한 양반계급의 지위는 토지조사사업을 통한 근대적인 토지소유권의 확립으로 한층 확고 해졌다. 토지조사사업으로 관습적인 지주-소작 관계가 부정되고 지주와 소작농 사이의 전통적인 온정주의적 관계가 해체되어, 이에 대한 저항의 형태로 소작쟁의 형태로 나타났다. 소작쟁의는 초기의 도덕경제의 회복에 기반을 둔 것이었으나, 토지조사사업으로 소작인들은 해마다 새롭게 계약을 해야 했기 때문에 1920년대 초에는 소작료 인하를 위한 투쟁이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