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현대사회와 철학

저작시기 2005.05 |등록일 2005.05.08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 미드(1863~1931)George Hebert Mead
■ 고프만(1922~1990) Erving Goffman
■ 보드리야르(1929~) Jean Baudrillard
■ 토플러(1928~ ) Alvin Toffler

본문내용

미드(1863~1931)George Hebert Mead
프래그머티즘 철학은 마음과 신체, 개인과 사회, 주관과 객관, 이성과 경험 등 그때까지 서구 근대 철학을 지배해 온 모든 이원론에 맞서 그것을 해결하려 한 독특한 미국적 시도였다. 미드는 자연에 적응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현실적 문제들에 대처하기 위해 협동적인 “인간의 사회적 행위”를 출발점으로 잡아 이원론을 극복할 실마리를 찾았다 이런 문제 의식에는 자연에 대한 유기체의 Rm,sgdladjqt는 적응 과정이라는 다원주의적 사고방식, 실행을 중시하는 미국의 독특한 프런티어 정신, 그리고 문제에부딪혔을 때는 지적 탐구와 사회적 협동으로 해결해 나간다는 도덕적 의무를 강조하는 뉴잉글랜드 청교도주의의 영향이 융합되어있다. 서구 근대 철학의 이원론적 문제틀은, “나는 생각한다, 고로 존재한다”는 데카르트의 선언 이래 자명하게 존재하는 자아의 선험성이라는 가정에 의존해서만 유지될 수 있었다.따라서 개이인의 마음과 자아가 환경의 경험과 상호작용의 맥락 속에서 사회적 산물로서만 창출될 수 있음을 밝혀 낸 미드의 작업은 정확히 그 대립의 심장부를 겨냥한 것이었다고 볼 수 있다.
<마음,자아,사회>는 ‘사회적 행동주의라는 시각의 요점’, ‘마음’, ‘자아’, ‘사회’라는 제목을 가지는 네 개의 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그는 인간의 모든 행동을 유기체적 지평에서 객관적 관찰, 측정이 가능한 자극과 반응(S-R)이라는 틀만으로 설명하려 한 윗슨의 행동주의에 대한 비판에서 논의를 시작한다. 사회심리학이 관찰할 수 있는 활동으로부터 출발해야 한다는 윗슨의 주장은 옳지만, 마음이나 태도 등을 무시한 것은 오류라는 것이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