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동양철학 유학 공자] 공자가어 제 6편 문례

저작시기 2005.05 |등록일 2005.05.04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9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공자가어 [孔子家語]
요약
공자의 언행 및 공자와 문인(門人)과의 논의(論議)를 수록한 책.

구분 유교서적
본문
10권.

《한서(漢書)》 <예문지(藝文誌)>에는 〈공자가어 27권〉이라고 되어 있으나, 이것은 이미 실전(失傳)되어 저자의 이름도 기록되어 있지 않다.

현재 전하는 것은 위(魏)의 왕숙(王肅)이 공안국(孔安國)의 이름을 빌려 《좌전(左傳)》 《국어(國語)》 《맹자(孟子)》 《순자(荀子)》 《대대례(大戴禮)》 《예기(禮記)》 《사기(史記)》 《설원(說苑)》 《안자(晏子)》 《열자(列子)》 《한비자(韓非子)》 《여람(呂覽)》 등에서 공자에 관한 기록을 모아 수록한 위서(僞書)인데, 44편으로 되었다.

이 속에는 공자의 유문(遺文)과 일화가 섞여 있어 폐기되지 않고 오늘날까지 전한다.
7편 문례 원문 및 해석

본문내용

문례 제 6
哀公問於孔子曰:
애공이 공자에게 물어 말했다.
「大禮何如?
대례하여?
큰 예절이란 무엇입니까?
子之言禮,何其尊也․」
자지언례, 하기존야
선생님께서 예를 말하는데 어찌 그것을 존중하십니까?
孔子對曰:
공자대왈
공자는 대답하여 말했다.
「丘也鄙人,不足以知大禮也․」
구야비인, 부족이지대례야
저란 사람은 비천한 사람이라 큰 예를 안다고 하기에 부족합니다.
公曰:「吾子言焉․」
공왈 오자언언
애공이 말했다. 선생님께서 말씀해주십시오.
孔子曰:
공자왈
공자는 말했다.
「丘聞之民之所以生者,禮爲大․
구문지민지소이생자, 예위대
저는 백성이 태어나는 까닭은 예가 가장 크다고 생각합니다.
非禮則無以節事天地之神焉;
비례즉무이절사천지지신언
예가 아니면 천지의 신명도 절도있게 섬기지 못합니다.
非禮則無以辯君臣上下長幼之位焉;
비례즉무이변군신상하장유지위언
예가 아니면 군신, 상하, 장유의 위치를 말할 수 없습니다.
非禮則無以別男女父子兄弟婚姻親族■■數之交焉;
비례즉무이별남녀부자형제혼인친족수지교언
예가 아니면 남녀, 부자, 형제, 혼인, 친족의 수와 교제를 구별할 수 없습니다.
是故君子此之爲尊敬,然後以其所能敎順百姓,不廢其會節․
시고군자차이위존경, 연후이기소능교순백성, 불폐기회절
그래서 군자는 이 존경을 한 연후에 그가 백성을 교화하고 순종하게 하여 그 모이는 절차를 폐기하지 않습니다.
所能謂禮也會謂男女之會節謂親■■之節也
소능위예야 회위남녀회절위친지절야
煮之曰烹 炮之曰炙
자지왈팽 포지왈자
삶는 것을 팽이라고 하고 구운 것을 자라고 한다.
以爲醴酪;
단술도 만들고 초장도 만들었다.
醴 醴酒 酪 漿酢
예 예주 락 장초
예는 단술이다. 낙은 초장이다.
治其絲麻,以爲布帛,
치기사마 이위포백
실과 삼을 다스려 베와 비단도 만들었다.
以養生送死,以事鬼神․
이양생송사 이사귀신
산 사람을 봉양하고 죽은 사람을 보내고 귀신도 섬겼다.
故玄酒在室,
고현주재실
그러므로 현주는 방에 있었다.
玄酒水也言尙古在略近
현주수야 언상고재략근
현주는 수이고 상고에 대략 가까이 있음을 말한다.
醴醆在戶,
醆(술잔, 약간 맑은 술 잔; 酉-총15획; zhǎn)
예잔재호
예잔: 단술을 담는 잔
단술의 술잔은 지게미에 있다.
醴●齊也五 齊二曰醴 齊三曰●齊
예제는 5이고 2제는 예이고 3재는 재이다.
粢醍在堂,
粢(기장, 곡식의 총칭 자; 米-총12획; zī,jì)
醍(맑은 술, 붉그스름한 술 제; 酉-총16획; dì)
기장 술은 집에 있다.
深醍澄齊
심제징제
깊은 술은 맑음을 갖추었다.
澄酒在下,
징주재하
맑은 술은 아래에 있다.
澄淸漏其酒也
징청루기주야
맑게 그 술을 스며들게 했다.
陳其犠牲,備其鼎俎,列其琴瑟,管磬鐘鼓,以降上神,上神天神與其先祖,
진기희생 비기정조 열기금슬 관경종고 이강상신(상신천<<font color=aaaaff>..</font>

참고 자료

공자가어
논어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