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C

[영화감상문] 바보들의 행진

저작시기 2004.12 |등록일 2005.05.03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1,200원

소개글

깔끔하고 세심하게 잘 정리되어 있는 자료입니다. 전공수업에서 A+을 받은 레포트이니 여기에 여러분의 의견과 자료를 조금씩만 더한다면 원하시는 좋은 결과를 얻으실 수 있을 겁니다.

목차

1. 하길종 감독의 작품세계

2. 작품분석

3. 영철과 병태를 통해 본 70년대의 시대정신

4. 그러나 단편적 사고의 한계점들...

5. 맺음말

본문내용

이 작품의 배경은 1970년대 대학가. 경찰이 자를 들고 대로변에서 대학생들의 장발 단속을 하고, 여자들의 미니 스커트 길이를 재던 시절이다. 사회는 어딘지 회색빛이고, 문화적으로는 막혀있기만 하다. 대학가 역시 휴교령이 자주 내려지고 있다. 의식있는 사람들은 전망없는 미래에 암담함을 떨쳐버리기 힘들다. 이런 시대에 살고 있지만, 철학과 대학생 병태(윤문섭)는 시대에 대한 고민과 다소 거리가 있는 낭만파이다. 그런 그도 신체검사를 통과했기에 곧 군대에 입영해야만 한다. 반면, 같은 철학과의 친구 영철(하재영)은 신체검사 불합격 판정을 받는다. 하지만 걱정없이 등록금과 생활비를 부유한 자신의 집안으로부터 받지만, 그는 매사에 세상의 고민이란 고민은 다 끌어안은 듯한 표정의 소유자이고, 늘 동해바다의 고래를 잡으러 가야 한다고 뇌까리곤 하는 괴짜이다.
병태는 이웃 여대 불문과 학생들과 미팅을 하거나 생맥주를 거침없이 마시며 농담따먹기 하는 것에 재질이 있다. 어느 날 그는 미팅에서 영자(이영옥)라는 여대생의 파트너가 된다. 부잣집 딸인 영자는 대학 동아리 연극반에서 활동하고, 당시로서는 대범하게 맥주로 벌컥벌컥 마실 정도로 다부지다. 하지만 아름다운 외모에 갸녀린 몸매는 그녀가 연극을 하는지, 진심을 토로하는지 알 수 없다. 가령, 동아리 활동 때문에 F학점을 받자, 담당 교수의 집을 찾아가 제발 D학점만이라도 달라며 애걸하기도 하는 등 현실적이다. 자신의 술 주정도 받아주는 그녀가 마음에 들어 병태는 그녀와 사귄다.
하지만 그 현실적인 이유 때문에 그녀는 별 볼일 없어 보이는 철학과생 병태와 헤어진다. 과연 병태에서 어떤 비전이 있는가. 실연 당한 그는 어쩔 수 없이 입영열차를 타야만 한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