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한국의 민속] 4월의 세시풍속

저작시기 2004.05 |등록일 2005.04.29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0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한국의 민속이라는 수업에서 4월의 세시풍속을 조사한 리포트입니다. 한국의 세시풍속 중에 4월부분 참조하실 분은 도움이 되실겁니다. 여러 책을 이용하여 정리한 자료이고 4월의 행사, 놀이, 음식이 일목요연하게 정리되어있습니다.

목차

1. 4월의 세시풍속 전반적 소개

2. 4월의 행사
-사월초파일
-영갈
-입하
-소만
-망종

3. 4월의 음식

4. 4월의 놀이

본문내용

■ 행 사

가. 사월 초파일
1. 유 래
이 날은 석가모니의 탄생일이라하여 불탄일(佛誕日) 또는 욕불일(浴佛日)이라고도 하나, 민간에서는 흔히 초파일이라고 한다. 석가의 탄생일이기 때문에 원래는 불가(佛家)에서 하던 축의행사(祝儀行事)였으나 불교가 민중속에 전파됨에 따라서 불교 의식도 차츰 민속화되기에 이르렀다.
특히 신라는 여러가지 불교행사가 성했는데, 무열왕과 김유신 장군이 불교를 호국(護國)의 바탕으로 참여시키는 정책을 유지하면서 불교행사는 이전부터 전해오던 세시행사와 더불어 자연스럽게 병존하게 된 것으로 보인다.
특히 신라의 팔관회(八關會)는 불교행사가 신라의 세시풍속으로 승화된 대표적인 경우라 할 수 있다. 왜냐하면 불도의 행사가 신라의 호국불교로 승화된 이래 후삼국을
거쳐서 고려조에 이르는 동안 우리의 민속과 동화되었기 때문이다.
《삼국사기(三國史記)》의 백제와 고구려 본기에는 불도의 행사가 세시의 행사로 거행되었다는 기록은 없으나 신라본기에서는 석가모니 탄생일을 팔관회로 거행했다는 기록이 있다. 또《고려사 (高麗史)》에 따르면, 왕가에서 시골 마을에 이르기까지 정월 대보름에는 14일, 15일 이틀간을 저녁에는 연등(燃燈)을 하던 풍속이 있었으나 최이(崔怡)가 4월 8일로 옮겨서 하게 하였다고 한다.
결론적으로 사월 초파일은, 불교의 축의행사로 전래되었다가 민간의 세시풍속과 자연스럽게 동화되면서, 신라의 팔관회, 고려의 연등회 등을 거치면서 완전히 정착되어 오늘에 이른 것이라 할 수 있다.

참고 자료

-민족학이란 무엇인가?(북스힐, 김의숙 이창식 지음, p.92~93)
-한국세시풍속기(집문당, 강무학 지음)
-초파일 민속론(민속원, 편무영 지음)
-불교학 대사전(홍법원, 김정길 지음)
-한국세시풍속연구(집문당, 임동권 지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