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국어] 현진건, 「운수 좋은 날」; 김동인, 「감자」; 최서해, 「탈출기」를 구해 꼼꼼히 읽고, 소설에 재현된 1920년대 식민지 조선의 사회상을 서술하고, 가난에 대한 작가의

저작시기 2005.04 | 등록일 2005.04.28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10페이지 | 가격 300원

소개글

행복하시고 즐거운 시간되세여~

목차

Ⅰ. 서 론

Ⅱ. 본 론
1. 현진건의 운수 좋은 날
2. 김동인의 감자
3. 최서해의 탈출기
4. 현진건과 김동인의 가난에 대한 태도

Ⅲ. 결 론

본문내용

우리나라의 근대문학은 일제식민지라는 비극적 현실을 빼놓고 생각할 수 없다. 일제의 우리 민족에 대한 수탈과 억압은 민족 구성원 대다수에게 극도의 곤궁과 정신적 피폐를 가져다주었다. 광복 이후로 6-70년대에 진행된 산업화는 가족 구성원들간의 유대와 공동체 의식을 급격히 약화시켰다. 여기에 현대사회의 물질중심적 세계관과 소외 문제는 가정에도 그대로 영향을 끼쳐서 가정 위기는 날로 증대되었다. 따라서 한국 근대문학에 나타난 가정 위기는 이러한 근대사의 진행에 따른 외적인 사회 문제, 산업화에 따른 현대인의 자아 분열이라는 내적 요인이 맞물려 복합적으로 작용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19세기 말엽에 이르러 이 땅이 서구열강의 각축장이 되면서 우리 민족은 일제의 지배를 받아야 했던 쓰라린 역사적 경험을 가지고 있다. 35년에 걸친 일제의 무단통치는 민족 정신을 훼손시켰고 민족 구성원에게 정신적으로 깊은 상처를 남겼다. 뿐만 아니라,일제는 가혹한 수탈을 통하여 민족 자본의 형성을 막았고 민족 구성원들의 경제적 삶을 황폐화시켰다. 당대 문학인들은 이러한 불우하고 고난에 찬 현실을 문학적 방식을 빌어 형상화하였다. 당시 작가들은 민족 구성원들이 겪는 가난과 궁핍을 구체화하면서 그것을 가정문제의 연장선상에 다루고 있다. 이러한 일제치하의 빈곤문제를 객관적 인식하고 형상화했던 작가로 김동인. 나도향. 염상섭 등을 들 수 있다. 이들 작자들이 파악했던 빈곤 문제는 당대 하층민들의 삶이었다. 이들 작가들은 한결같이 원초적인 가난 때문에 그것을 해결하기 위하여 성을 상품화하는 근대인들의 왜곡된 가치관을 담고 있다.

참고 자료

☞ 문학사와 비평학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