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D

[역사왜곡] 일본의 역사왜곡으로 본 역사인식의 균형성 제고

저작시기 2005.04 |등록일 2005.04.25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8페이지 | 가격 800원

소개글

중국과 일본의 역사왜곡에 대한 미묘한 대응으로 동북아시아가 요동치고 있읍니다. 이러한때에 역사주권 나아가 영토주권의 수호차원에서 다양한 노력이 요구되는 시점입니다.
참고로 이자료는 대학래포트에서 A+를 받았던자료입니다. 좋은 참고가 되었으면합니다.

목차

Ⅰ. 들어가면서

Ⅱ. 역사의 이해

Ⅲ. 역사의 이중성

Ⅳ. 역사의 가치

Ⅴ. 역사왜곡의 허와 실
1. 일본의 역사왜곡
2. 중국의 역사왜곡

Ⅵ. 진정한 역사관의 정립을 위하여

본문내용

역사란 무엇인가? 역사란 지나간 시간에 대한 다양한 형식의 기록이다라고 정의할 수 있을 것이다. 역사를 보는 관점은 사학자들마다 모두 다르지만 지나간 사실을 기록해둔 것이 역사라는 것에는 이론이 없는 것이다. 이러한 다양한 역사적 관점도 결국 역사를 논할 때에는 민족과 뗄수 없는 것이다. 결국 역사는 하나의 민족사일 가능성이 많으며 예외적으로 미국과 같은 국가에는 특이성이 존재한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역사를 고증하는 증빙 자료는 먼저 유형적인 것과 무형적인 것으로 나누어 구분 지을 수 있고 무형적인 자료로서는 역사속에 흩어져 있는 각종의 사상과 문화를 들 수 있을 것이며 유형의 것에는 각종의 역사적 사료와 문명으로 나눌 수 있다. 또한 역사의 뿌리를 찾아서 올라가면 결국 인류의 문명사와 연결되어지고 우리가 익히 배워온 세계사적인 문명론으로 접근해갈 수 있는 것이다.특히 민족 속에서 역사를 이해할 경우에는 그 민족의 민족사에 대한 이해로 접근되어가며 이는 결국 공동체의 발생과 이의 발전 속에서 형성된 국가와 직결된다고 할 것이다. 그렇다면 역사란 지나간 시대의 기록이라고 했을 때 결국 역사 또한 인류에 의해 작성되고 기록되어 전수되는 것이라 볼 수 있는 것이다. 이는 역사를 해석하고 기록하며 수정하는 일련의 모든 것이 인간에 의해 다양하게 전개될 수 있음을 나타내는 반증으로도 볼 수 있는 것이다. 그리하여 역사를 기술하거나 보는 데에 일정한 틀이 필요하게 되는 바 이를 우리는 사관(史觀)이라고 한다. 즉 역사를 보는 눈으로써 사관이야말로 역사에 대한 진정한 이해와 해석이 가능토록 하여주는 틀로서 잘못된 사관 즉 잘못된 역사적 접근법을 갖고 재단해나간다면 진정한 의미의 역사적 기록이 이루어질 수 없을 것이다. 즉 여기서 바로 역사에 대한 왜곡의 문제가 발생되는 것이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