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C

[모성간호] 건강한 결혼을 위한 신체적, 정신적, 사회적 준비 및 나의 결혼관

저작시기 2005.04 |등록일 2005.04.05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간호과 학생인데 이번에 모성간호레포트였는데 열심히 했으니까 한번보세요^^

목차

서론
1.결혼의정의
2.결혼의의미

본론
3.건강한 결혼을 위한 준비
신체적준비
정신적준비
사회적준비

결론
4.나의결혼관

결혼에 관한 명언

본문내용

서론

1. 결혼의 정의
결혼의 대한 사전적 정의에서는 하나의 인격체인 완전한 “남녀가 정식으로 부부관계를 맺는 것을 말하며, 사람들은 보통 많은 축복을 받으며 결혼을 하고 당사자들은 사람들이 보는 앞에서 서로 아껴주고 위해가며 살아갈 꺼라 서약을 하고 우리는 결혼식을 통해 사회적으로 부부가 되었음을 인정을 받는다.” 라고 한다. 결혼이란 하나의 인격체로 성장하는 과정에서 누구라도 거쳐 가는 과정이지만 결혼하지 않고 혼자 독신으로 살아가는 사람들도 있다. 하지만 그들은 극히 소수에 불과하며 남녀에게서 결혼이란 인생의 성패를 좌우하는 것만큼 아직까지 중요하게 여겨지고 있는 것이 사실이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결혼에 대한 동경을 하고 당연히 이루어져야 할 일이라고 생각하고 있다.

2. 결혼의 의미
ㄱ. 결혼은 사회적으로 승인된 남녀의 성관계이다.
성관계에 있는 남녀가 모두 부부라고는 할 수 없다. 그것은 사회적으로 정당하다고 승인되어야 한다. 성관계가 없는 부부는 특수한 예외에 해당되고 부부간에 성관계가 없을 경우에는 이혼사유가 되고 결혼 자체가 성립되지 않는 제도를 갖고 있는 사회도 있다.
사회적인 승인을 받기 위해 결혼식을 하고 혼인신고를 하는 등 제적인 절차가 있다. 이러한 의미에서 보면 결혼이란 단순한 사적인 관계가 아니라 사회적 관계임을 알 수 있다.
ㄴ. 결혼은 영속적인 관계이다.
성적 관계인 부부관계에서는 필연적으로 자녀를 출산하게 된다. 인간이 태어나서 자립하기까지는 상단한 기간이 필요하다. 자녀의 양육을 위해 인간은 가족이라는 집단을 형성하였다. 그러므로 부부관계는 일시적이어서는 안되고 계속성이 전제되어야 한다. 그러므로 부부는 영원한 사랑을 맹세하며 출발하게 된다. 따라서 해소를 전제로 하거나 기간을 설정한 남녀관계는 비록 사회적 승인을 받았다 해도 사회적으로 정당한 부부와는 구별된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