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철학] 안다고 생각하는 것- 장회익 선생님의 시간에 대한 촌평

저작시기 2004.11 |등록일 2005.01.2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3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안다는 것이란
시간에 관한 관념들- 왜?
시간이란 무엇인가

본문내용

우리가 일반적으로 <안다>고 할 때 이야기하는 앎과 사변적인 앎과는 차이가 있다. 그리고 우리는 이 두 가지를 이해할 때 비로소 어떠한 것에 대하여 <알았다>라고 이야기 할 수 있을 것이다. 논리적으로 해명할 수 있고, 증명할 수 있는 문제들이 있는가 하면 논리적으로 증명할 수는 없지만 분명히 존재하는 현상이라고 인식되어지는 것들이 있기 때문이다. 그 대표적인 경우가 시간에 관한 논의라고 할 수 있다. 시간에 대한 개념에 관하여 논리적으로 증명하기란 매우 어려운 일이다. 그러나 증명할 수 없다고 해서 존재하지 않는 것으로 치부해 버릴 수도 없는 일이다. 시간이라는 것이 분명히 있기는 하지만 그 것이 어떤 것인지에 대하여 설명하기는 막막한 것이 사실이기 때문이다. 이러한 때에 장회익 선생님께서 쓰신「시간」이라는 글이 있어 이 글에 대하여 짧게나마 본인의 생각을 피력하려 한다. 필자의 공부가 짧고 사고의 깊이가 얕은 관계로 어떠한 글에 대하여 평가할 만한 수준이 안 되는 관계로 이 글을 읽으면서 생긴 의문점에 대하여 이야기하는 방식으로 서술 하고자 한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