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한의학 원전] 침구갑을경 오색편 한문과 한글해석

저작시기 2005.01 |등록일 2005.01.24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침구갑을경 오색편 한문과 한글해석
http://cafe.daum.net/homeosta

본문내용

五色第十五
오색 제 15
雷公問曰:聞風者百病之始也,厥逆者,寒濕之所起也,別之奈何?
뇌공이 물어 말하길: 풍은 모든 병의 시작이라고 들었습니다. 궐역은 한습이 모인 바가 되니, 어떻게 구별합니까?
黃帝答曰:當候眉間。
황제가 대답하여 말하길: 마땅히 미간을 살펴보아라.
薄澤為風,沖濁為痹,在地為厥,此其常也,各以其色這[言]其病也。
엷고 윤택하면 풍이 되고, 충돌하고 탁하면 비증이 되고, 땅에 있어서는 궐이 되니, 이 것이 정상이다. 각각 그 색으로써 그 병을 말한다.
曰:人有不病卒死,何以知之?
물어 말하길: 사람이 병들지 않고 갑자기 죽는데, 어떻게 알 수 있습니까?
曰:大氣入於臟腑者,不病而卒死矣。
대답하길: 큰 기가 장부에 들어가면 병들이 않고 갑자기 죽습니다.
曰:凡病少愈而卒死者,何以知之?
물어 말하길: 병이 조금 낫다가 갑자기 죽는 것을 어떻게 압니까?
曰:赤色出於兩顴,大如拇指者,病雖少愈,必卒死。
대답하여 말하길: 적색이 양 광대에 나타나길, 크기가 엄지손가락만하면 병이 비록 조금 좋아지더라도, 반드시 갑자기 죽습니다.
黑色出於顏(太素作庭),大如拇指,不病,亦必卒死矣。
흑색이 얼굴(태소에서는 이마라고 함)에서 나옴이 엄지손가락 크기만하면 병들지 않아도 또한 반드시 갑자기 죽습니다.
曰:其死有期乎?
물어 말하길: 그 죽음에 시기가 있습니까?
曰:察其色以言其時。
대답하여 말하길, 안색을 관찰하면 시기가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顏者,首面也。
안면은 머리의 얼굴입니다.
眉間以上者,咽喉也(太素眉間以上作闕上)。
미간이상은 인후입니다.(태소에서는 미간 이상을 궐상이라고 했다)
眉間以中(太素亦作闕中)者,肺也。
미간의 중간(태소에서는 또한 궐중이라고 하였다)은 폐입니다.
下極者,心也。
하극은 심입니다.
直下者,肝也。
하극의 직접 하부는 간입니다.
肝左者,膽也。
간의 좌측은 담입니다.
下者,脾也。

참고 자료

침구갑을경 오색편 한문과 한글해석
http://cafe.daum.net/homeosta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