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천문학] 우주대기행

저작시기 2005.01 |등록일 2005.01.1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우주대기행이라는 비디오 감상문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오랜 옛날부터, 사람들은 세상에서 귀중한 가치를 지나는 금을 만들기 위해 노력해왔으나, 금은 현대의 과학기술로도 만들 수 없고, 거대한 중성 자별이 충돌해서 생긴 초고온의 세계에서만 만들어진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원소는 세상을 이루는 물질의 기본이다. 물질들은 이 원소들의 조합으로 이루어진다. 원소를 만들기 위해서는 에너지가 필요하고 무거운 원소일수록 더 큰 에너지가 필요하다. 프리즘을 사용하면 그 별에 존재하는 원소를 알 수 있다. 태양빛을 이용해 프리즘으로 만든 무지개를 현미경으로 관찰하면 무지개 띠 속에 검은 선을 발견할 수 있다. 이 검은 선들이 원소를 나타낸다. 태양에는 많은 원소들이 존재하지만 수소 핵융합반응으로 헬륨만을 만들어 낸다. 별이 탄소와 수소를 생성하면 초고온 별이 되고 무게를 견디지 못해 폭발하게 된다. 별이 폭발하면서 많은 원소들이 생겨난다. 46억년전 태양계의 탄생 역시 별의 죽음과 관련이 있다. 별의 폭발은 다양한 원소를 생성하고 또 끌어들여 새로운 별을 탄생시킨다. 여기서 내가 느낀 것은 별들의 생과 사를 통해서 우리의 생명이 존재할 수 있었다는 것이다. 우리 지구와 닮은 행성이 있을 것인가? 참으로 궁금한 질문이다. 태양은 목성이나 토성 같은 거대한 행성의 공전으로 일정한 주기로 미세한 흔들림을 보인다. 지구와 같은 별을 찾기 위해 목성과 같은 거대행성을 지닌 별들을 관찰했다. 거대행성들을 관찰한 결과 거대작열행성이나 타원궤도로 태양계와 같은 것은 없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