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한국 민족주의에서 여성과 남성의 관계

저작시기 2004.10 |등록일 2005.01.04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9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 서론
2. 한국에서의 민족주의 형성에서 여성과 남성의 역할과 관계
3. 민족주의에 의한 여성문제 전유의 사례
4. 결론

본문내용

1. 서론

현대인에게 민족주의란 이름은 커다란 의미를 지니고 있다. 어떤 공동체에는 긍정적인 작용으로 어떤 공동체는 폭력의 상징으로 또는 하나의 강박적인 이데올로기로 작용하는 기제가 되기 때문이다. 그래서 민족주의는 이렇게 공동체의 특성에 따라 천차만별이기 때문에 그동안 많은 연구가 이루어졌음에도 불구하고 학술적으로 명확하게 규명되지 않고 있는 실정이다.

세계사의 관점에서 볼 때 민족주의는 18세기 프랑스 혁명의 시작과 함께 태동했다. 당시 프랑스 부르주아 계층은 군주의 절대권을 타파하기 위해 민중의 감정을 교묘하게 자극하였고 이는 민중들이 왕정을 복구시키려는 외국의 압력에 굴복하지 않게 하는 커다란 원동력으로 작용하였다. 이때까지만 해도 민족주의는 혁명의 이상과 동의어였으며 피로 지켜야 할 성스러운 이상이었다.

19세기 말에 이르러 민족주의의 반동화가 시작된다. 즉, 자본주의의 고도화와 더불어 민족주의는 제국주의를 합리화시키는 중추적인 이데올로기로 작용하기 시작한 것이다. 이러한 폭주기관차와 같은 자본주의의 성장에 연료와 같은 역할을 하던 민족주의는 1920년대와 30년대에 걸쳐 파시즘이라는 국가주의로 그 반동화가 극점에 달하게 되었다. 이는 민족주의의 성장이 인류가 역사를 통해서 소중히 간직하고 지켜온 '인간존중'이라는 원칙까지 침범해 버린 것을 보여준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