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C

[대학국어] 대학국어-독후감-과학혁명의 구조

저작시기 2001.05 |등록일 2004.12.31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전 과학이란 자연과학에서 성숙되지 못한 시절로 하나의 패러다임이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여러 학파들이 난립하여 각기 경쟁하는 시기를 말한다. 그러다가 과학이 성숙되어 가는 과정에서 하나의 학파가 승리하게 됨으로써 패러다임이 형성되고, 정상과학(normal science)의 단계가 시작된다. 정상과학은 하나의 패러다임에 근거한 연구활동을 의미한다. 즉, 정상과학의 연구는 패러다임으로 확립된 선배 과학자들의 문제해결방식을 모델로 하여 그것이 제시하는 여러 가지 문제들을 해결해 가는 작업이다. 이러한 패러다임에 대한 신뢰감은 그 패러다임이 당면한 문제해결에 실패할 경우에도 변하지 않는다. 과학의 연구를 진행하다 보면 기존의 이론들과 맞지 않는 현상들이 나타나게 마련이다. 이처럼 문제해결이 성공하지 못한 경우에도 과학자들은 패러다임을 의심하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그러한 현상을 변칙적인 현상으로 축소해버린다. 따라서 정상과학에서는 과학자가 해답을 얻는 데 실패하게 되더라도 그것은 이론이 아닌 과학자에게 결함이 있는 것으로 돌려지는 것이다. 그러나 변칙성이 증가하면 할수록 정상과학의 규칙은 점점 더 모호해 지며, 패러다임이 존재한다 하더라도 그것을 이용하는 사람들이 패러다임에 대해 전적으로 의견이 일치하지는 않게 된다. 이럴 경우, 기존 패러다임은 위기 상황을 맞게 된다. 이 가운데서 소수의 혁신적인 과학자들에 의해 새로운 패러다임이 출현하게 되고, 이제는 이러한 새로운 패러다임들이 기존 패러다임과 대결하게 되는 경쟁상태로 접어들게 된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