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C

[유럽의 중소기업 정책] 유럽의 중소기업 정책(이 탈 리 아)

저작시기 2004.10 |등록일 2004.12.28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9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Ⅰ. 이탈리아 경제의 일반적 특성
1. 이탈리아경제의 구조적 특징인 이중구조의 세 측면
2. 일반적 이탈리아 경제의 세 가지의 특징

Ⅱ. 이탈리아 중소기업의 특징
1. 지역집적의 형성
2. 3개의 F
3. 가족 경영
4. 컨소시엄의 발전

Ⅲ. 이탈리아 중소기업의 장·단점
1. 지역 집적
2. 가족 경영
3. 기업규모의 확대에 신중

Ⅳ. 앞으로의 전망 및 발전방향
1.전망
2.발전방향

Ⅴ.우리나라 중소기업의 문제점과 이탈리아와의 비교 그리고 우리의 자세
1. 우리나라 중소기업의 문제점
2. 이탈리아와의 비교
3. 우리의 자세

본문내용

중소기업은 현재 수출 호조가 지속되고 있다. 하지만 소비와 설비투자가 회복되지 않아 내수시장은 침체 장기화가 우려되는 상황이다. 이에 비해 중소기업의 천국이라 불리는 대만과 이탈리아, 스페인은 전 세계 중소기업인들의 부러움을 받고 있다. 특히 이탈리아는 세계적인 명성을 얻고 있는 중소기업들이 많기로 유명하다. 이탈리아에 세계적 브랜드이 중소기업이 많은 것은, 중소기업 중심의 경제체제를 구축되어 있기 때문이다.
명품은 고급문화를 향유하고 대중과 질적으로 차별화 된 자신의 삶을 만들고 싶어하는 욕구에 의해 상품가치가 커진다. 이러한 인간의 욕구에 의해 명품은 경기를 타지 않고 소비로 이어지는 것이다. 그러나 아쉽게도 국내에는 명품이 거의 없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대부분 이탈리아, 프랑스 등 유럽 일변도의 기업 제품들이다.
이미 알려진 대로 프랑스나 이탈리아는 패션산업이 국가 전체에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효자 산업이다. 명품의 본고장이자 패션산업으로 유명한 이탈리아 밀라노는 세계 5대 패션도시 중에서도 으뜸으로 꼽히고 있다. 밀라노의 경제가 이탈리아를 먹여 살린다고 할 만큼 밀라노 패션산업은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패션의 본고장답게 밀라노는 명품브랜드의 샵들이 거리를 메우고 있다. 아르마니, 구찌, 까르띠에, 베르사체, 불가리, 프라다, 미소니, 페레가모, D&G, 막스마라 등 대부분의 명품브랜드가 이곳에 몰려 있다. 중세 도시 풍을 간직하고 있는 밀라노는 그 자체로 관광 명소지만, 골목골목에 빼곡이 들어차 있는 유명샵들은 세계를 상대로 명품을 판매하고 있는 것이다.
이탈리아는 명품에 있어 프랑스보다 인지도가 높은 나라다. 이중 이탈리아 패션산업은 대중적인 지지를 받으면서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탈리아 패션산업은 지난 1951년 사업가 '바티스타 조르지니'가 피렌체 자택에 미국 바이어들을 불러 패션쇼를 연 것이 계기가 됐다.
미국을 상대로 무역업을 하던 조르지니는 미국 시장의 요구에 맞는 이탈리아 패션을 만든다는 취지에서 재능있는 디자이너들을 모아 패션쇼를 열었는데, 대성공을 거뒀다. 이 때부터 타임지 등 주요 매체에서 이탈리아 패션은 두각을 나타내기 시작했고, 정부의 패션산업 육성정책에 힘입어 세계화에 성공하게 됐

참고 자료

김시홍, “이탈리아 사회연구 입문” 명지출판사, 1995

세계경제대전, 조선일보 특별 취재반, 조선일보사, 1992

김창원, “21세기를 대비한 한국 중소기업 이대로 좋은가” 서울프레스, 1993

www.ceoreport.co.kr

www.wansung.co.kr

www.chb.co.kr

www.mk.co.kr

www.naeil.com

www.hk.co.kr

www.peri.co.kr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