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국가이론]영국 CSE 이론가들의 국가이론

저작시기 2004.11 |등록일 2004.12.23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목차없이 5개의 단락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영국 CSE 이론가들의 국가이론에 관한 레포트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1. 1970년대 네오-마르크스주의적 시도들은 국가독점자본주의론의 도구주의적 국가관과 사민주의적 국가론에 대해 다각적으로 비판한다. 이 과정에서 성립된 네오-마르크스주의 국가론은 자본주의적 국가를 사회적 관계의 역사적으로 특수한 형태로 보고 있다는 점, 국가는 개별자본 모두로부터 분리되어 있으며 직접 생산과정과도 떨어져 있다는 정치적 제도라는 점에서 일치를 보이고 있다. CSE 국가이론가들은 네오-마르크스주의의 시도를 비판적으로 흡수하여 그 나름의 국가이론을 개진하고 있다.
CSE 이론가들은 내부적으로 어느 정도의 차이점을 보이고 있으나. 국가형태와 기능을 논함에 있어서 계급투쟁에 인식의 우선성을 부여하는 '계급투쟁중심적 접근법'을 제창하고 있다는 점에서는 공통적이다. 이들은 구조와 투쟁 간의 내재적 관계를 수립하려 하고, 정치적인 것과 경제적인 것과의 관계를 통일성 속의 차이로 이해하고자 한다. 즉, 국가의 발전을 전체로서의 자본주의 발전의 한 측면으로 파악하고 있다 할 수 있다.

2. ⑴ 홀로웨이(and 피치오토)는 계급투쟁의 형태성을 강조하고, 자본을 계급투쟁의 관계로, 자본주의 발전법칙을 계급투쟁의 특수한 운동형태로 보고 있다. 또한 가치, 화폐, 이윤과 같은 개념을 자본주의적인 계급투쟁의 형태들로 파악하며, 국가를 자본관계의 필연적인 한 계기로 본다. 이들은 부르주아에 의한 계급지배라는 현상이 왜 정치적 지배와 경제적 지배의 분리라는 형태로 드러나는가에 대해 설명의 우선성을 부여하고 있으며, 국가에 대한 논리-역사적 분석을 시도하고 있다. 홀로웨이는 계급투쟁이 사회에 따라 상이하기 때문에 계급투쟁의 진로를 결정함에 있어서 그 형태가 핵심적이라고 주장한다. 마르크스주의는 바로 이 게급투쟁의 역사적 형태성을 밝히는 것이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