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조직형태론] 조직행태론

저작시기 2004.11 |등록일 2004.12.20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권력의 획득과 조직정치' 요약 및 논평이 자세합니다 그리고 소블과 윈터스의 리더십을 표로 비교했고
그것에 대한 시사점도 있습니다

목차

Ⅰ'권력의 획득과 조직정치' 요약 및 논평
1) 조직정치와 권력획득전략
2)논평

Ⅱ 소블과 윈터스의 리더십 비교 및 시사점

본문내용

조직운영에 정치는 필연적이다. 근본적으로 부정할수 없다면 이를 최대한 억제하고 긍정적 가치를 추구하도록 통제하는 것이 중요하다. 조직 문화는 전체, 즉 민족 문화의 하부 문화라 생각한다. 여기서 민족문화란 보이지 않는 실체인 한반도 민족의 보편적 습성, 그중에서도 극단적인 집단 이기주의의 만연화를 말한다. 정계가 개편될 때마다 인사숙청이 빈번히 일어나고, 일류집단(강남-일류대와 같은)에 들어서지 못하면 낙오되는 분위기 속에서 치열한 경쟁에 적응한 민족성. 사촌이 땅을 사면 배가 아픈것의 문제가 아니라, 패배는 곧 죽음이라 생각하는 질줄 모르는 근성 문화가 한국 조직 문화의 조직정치성향을 강하게 만들고 있는 것이 아닐까 생각한다. 사립고등학교에서 청소년 시절을 보내는 동안 난 학교라는 조직의 정치적 활동을 경험한 적이 있었다. 선생님들간에 빈번히 수업시간중에 서로를 헐뜯기도 했다. 자세히 관찰해보니 헐뜯는 무리들은 어느정도 계열, 즉 집단화가 되어 있음을 알 수 있었다. 크게 교장 계열, 교감 계열, 그리고 독집집단이라 명명한 기억이 난다. 그 이듬해 각 각 부장으로 인사이동을 하는 선생님들은 같은 계열 선생들이 많았다는 사실이 무척 흥미로웠다. 그것은 아마도 학교라는 조직 내의 조직정치의 한 단면이 아니었을까 생각한다. 학교라는 곳에서 이러한 조직 정치의 모습이 발견 될진데 기업, 나아가 정부와 국회에 이르면 그 규모와 치열함은 어찌할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