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19세기 사회변동과 대원군 정권

저작시기 2004.05 |등록일 2004.12.1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8페이지 | 가격 1,800원

목차

1.19세기 사회변동
1)외압과 자주의 갈등
2)정치,경제,사회의 변동
3)민중의식의 발전과 동학의 창도

2.대원군 정권
1)대원군 정권의 수립
2)대원군의 내정개혁
3)쇄국양이 정책
4)대원군 정권의 몰락

본문내용

조선과 일본을 비롯한 동아시아 국가들은 서양 열강이 몰고 온 군함과 함포소리에 화이론적 세계관에서 깨어나기 시작하였다. 아편전쟁(1839~1842)은 동아시아의 화이론적 체제를 무너뜨렸고 중국중심의 동아시아 체제와 서구제국주의 열강이 주도하는 자본주의체제가 충돌하게 되었다. 또 한편으로는 동양의 전통적인 유교사상과 자본주의 부르주아사상이 빚어낸 갈등의 표현이기도 했다.
한편 이 시기에 도쿠가와 막부의 일본 역시 서양 열강의 위협에 직면하였다. 19세기 이전까지 일본은 사실상 쇄국정책을 고수하고 있었다. 이같은 일본의 쇄국정책에 처음으로 도전해 온 국가는 미국이었다. 미국은 군함을 앞세운 무력시위를 통해 일본에 수교를 요청하였다. 미국의 무력시위에 대해 서양군사력의 우월성을 인식하고 있던 일본의 무사출신 정치인들은 비교적 순순히 개항을 허락하여 1854년 3월 미일화친조약이 체결되었고 제2차 아편전쟁 이후 일본은 1858년 6월 미국과 좀더 발전된 수호통상조약을 다시 맺었으며, 이어 네덜란드․러시아․영국․프랑스 등과도 비슷한 내용의 조약을 체결함으로써 개국의 문을 열었다.
1854년 개국 이후 일본은 1868년의 메이지유신을 통해 막부시대를 종결하고 천황제국가를 확립하였다. 이 과정에서 일본은 청과의 관계를 대등한 관계로 정립하고자, 1871년 9얼 전문 18조로 된 ‘청일수호조규’를 체결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