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안락사] 안락사에 대해..

저작시기 2004.04 |등록일 2004.12.1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안락사에 대하여

목차

1. 안락사의 정의
2. 안락사의 분류
1) 생명체의 의사에 따라
2) 시행자의 행위에 따라
3) 생존의 윤리성에 따라
3. 각국의 상황
1) 국내의 상황
2) 미 국
3) 유 럽
4) 일 본
4. 각계에서 보는 관점들
1) 불교
2) 카톨릭
5. 안락사의 찬반논쟁
1) 찬성의 주장
2) 반대의 주장
결론

본문내용

5. 안락사의 찬반논쟁
1) 찬성의 주장
“나는 장애인 딸의 고통을 무한정 지켜보는 것보다 저 세상에서라도 아픔 없이 지내도록 그를 죽였다. 딸로부터 고통에 찬 비명을 듣는 것보다 감옥 가는 것을 선택한 것이다. 나는 울고 또 울고 흐느끼며 간절히 기도했다. 그러면서 나는 딸의 동맥으로 조금씩 극약을 흘려 넣었다. 죽음 건너 저편에서는 다시는 이런 고통을 겪지 말라고 기도하면서” 지난 5년간 캐나다 국민들을 가슴 아프게 했던 장애인 딸을 안락사 시킨 뒤 10년형을 선고받은 한 아버지의 말이다. http://members.tripod.lycos.co.kr/smart처/kill.htm 2001년 5월 29일.

식물인간이 돼버린 사람, 살아날 가망은 아예 없지만 생명 유지 장치로 살아 있는 사람, 사망선고와도 같은 현대불치병을 가지고 있는 사람, 살아있지만 산 것 같지 않은 사람들에게 고통은 그들뿐만 아니라 그들의 가족들에게도 미친다는 것이다. 회복의 기약도 없이 정신적 고통과 병원비 부담에 시달린다. 이들에게 첨단의학은 ‘억지로 삶을 연장시키는 잔악한 행위일 뿐이다.’라고 주장한다. 또한 ‘안락사는 인간의 존엄성을 지킬 수 있는 마지막 방법이다.’라고 말한다. 안락사가 법으로 보장된다면 다른 많은 생명을 구할 수 있다고 설명한다. 이런 점에서 찬성자들은 안락사는 새로운 삶이란 값진 의미를 갖는다. 지난 90년부터 40여명의 환자에게 죽음을 시술한 미시간주의 병리학의사 잭 케보키언은 “인간답게 죽겠다는 환자의 뜻을 존중하는 것은 의사의 신성한 의무”라고 주장했다. 결국 안락사를 찬성하는 사람들은 세가지 유형으로 나눌 수 있다. 첫째, 환자 가족의 정신

참고 자료

참 고 문 헌
T. 샤논 & 디지아코모. 「생의 윤리학이란?」. 서울: 서광사, 1990.
성신여자대학교 교양교재. 「생의 윤리학」. 서울: 성신여자대학교, 1999.
한계레신문 2000년 5월 9일
피터싱어. 「실천윤리학」. 서울: 철학과 현실사, 1991.
다운로드 맨위로